[날씨] 제주 구름 많고 기온↓...수능 아침까지 ‘쌀쌀’
[날씨] 제주 구름 많고 기온↓...수능 아침까지 ‘쌀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첫날 아침, 제주는 기온이 크게 내려가면서 한라산에 밤새 내린 눈으로 신비스런 모습을 연출했다. ⓒ제주의소리
12월 첫날 아침, 제주는 기온이 크게 내려가면서 한라산에 밤새 내린 눈으로 신비스런 모습을 연출했다.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서 바라본 한라산.  ⓒ제주의소리

1일 제주는 북부 지방에서 내려온 찬 공기의 영향을 받아 구름이 많고 대체로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10~13도로 평년에 비해 낮겠다. 내일(2일)과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모레(3일)까지도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특히 수능일이 예년에 비해 늦어짐에 따라 아침 기온은 7~8도의 기온분포를 보이겠고, 바람도 약간 불어 체감온도는 1~3도 가량 더 낮겠으니, 수험생은 체온유지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해상에는 내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제주도남쪽먼바다에는 바람이 초속 10~14m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2.0~3.0m로 높게 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