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첨단과기단지 기본계획 고시…사업 본격
제주 제2첨단과기단지 기본계획 고시…사업 본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DC,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2단지 부지조성공사 기본계획’ 13일자 고시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조성 사업 부지.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2첨단과학기술단지(붉은선) 조성 사업 부지. 이미 조성 운영되고 있는 제1첨단과학기술단지(파란선)와 맞닿아 있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토지주의 반발로 지지부진했던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의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2단지(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조성 사업이 본격화된다. 

JDC는 ‘건설기술 진흥법 시행령’ 제69조에 따라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2단지 부지조성공사 기본계획’을 지난 13일 고시했다. 

제주시 월평동 690번지 일대 84만8163㎡에 추진되는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조성 사업은 제주에 첨단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해 1차와 3차산업에 치중된 제주의 불균형적인 산업구조 개선을 목표로 한다. 

핵심 첨단산업으로 꼽히는 IT(정보기술)와 BT(생명공학기술), CT(문화콘텐츠기술), ET(환경공학기술) 산업 등 성장 기반을 확대해 제주 경제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제2첨단과학기술단지에는 543억원이 투입돼 산업시설과 주거시설, 복합시설 등 조성이 계획됐다. 재원은 JDC 자체 조달이다. 

JDC는 올해 공사를 착공해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한다.

산업시설과 주거시설, 복합 시설 등은 분양으로 처분하고, 도로와 공원 등 공공시설물은 행정 등 관리주체에 이관한다는 방침이다.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조성 사업은 토지주의 반발로 수년간 지지부진해 왔다. JDC가 사업 부지 토지 강제수용을 결정하자 토지주들이 시세차익을 노리는 ‘땅장사’라며 반발했기 때문이다. 

제2첨단과학기술단지는 2015년 12월부터 2020년 12월20일까지 5년간 토지거래허가 구역으로 묶이기도 했다. 

JDC는 제2첨단과학기술단지가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묶여 있는 기간에 토지주와 보상 협의를 추진했고, 현재 사업 부지의 95% 이상의 부지를 매입한 상황이다.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사업은 2019년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으며, JDC는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조성으로 1만2000명의 고용유발, 1조3000억원 규모의 생산이 유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도민 2021-02-25 06:40:36
긍정이 긍정을 낳는다
부정적인사람은 발전이없다
221.***.***.174

도민 2021-01-16 16:31:44
눈오면 올라가지도 못하는 동네인데 제설이라도 어떻게하던가 열선 도로라도 깔고 뭐 짓던가하지 눈오면 답이없네
39.***.***.86

도민 2021-01-15 14:55:05
어이 반대파들. 이건 왜 반대안해마씸? 숨골 철새 지하수 다 봐야지. 중산간인데.
그리고 이런시설들 지으면 사람들 조금이라도 더 유입될텐데 결사반대 해야지. 환경수용성이 못버틴다며?
98.***.***.219


하늘이시여 2021-01-15 12:03:02
JDC는 좋겠다 땅짚고 헤엄치는 장사할수있어서
JDC는 도깨비 방망이
175.***.***.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