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하영 먹엉 힘 냅시다”
제주도의회, “하영 먹엉 힘 냅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제주산 농수축산물 소비촉진 전도사 역할 자임
농협 제주지역본부와 웅진식품 주식회사는 14일 오후 4시 농협 제주본부 4층 대회의실에서 제주산 농산물 경쟁력 강화를 통한 상생 파트너쉽 증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강승표 농협 제주본부장, 현길호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장, 이지호 웅진식품 대표이사.ⓒ제주의소리
농협 제주지역본부와 웅진식품 주식회사는 14일 오후 4시 농협 제주본부 4층 대회의실에서 제주산 농산물 경쟁력 강화를 통한 상생 파트너쉽 증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강승표 농협 제주본부장, 현길호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장, 이지호 웅진식품 대표이사.ⓒ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가 제주산 농··축산물 소비촉진 전도사 역할을 자임하고 나섰다.

소관 상임위원회로서 코로나19와 경제 침체 등 소비시장이 위축되고, 수입 농식품의 범람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주 농어촌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함이다.

이를 위해 육지부 소재 기업단체 등 구매력 있는 대규모 소비처를 발굴해 생산자단체와 연결·구매하도록 하고, 협약 체결 등을 통해 지속적인 소비로 연계한다는 복안이다.

또 도내 먹거리 취약계층에 대한 수요를 파악하고, 지원 방안을 마련해 제주산 식자재를 공급하는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현길호 농수축경제위원회 위원장은 최근 한파·폭설 피해로 인해 농업인들의 근심이 더욱 깊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의정활동에 대한 고심이 많았다농정에 대한 협력과 견제뿐만 아니라 소비부진을 겪고 있는 제주산 농··축산물에 대한 소비촉진 방안에도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중론이 모아졌다고 말했다.

현 위원장은 앞으로 구매력 있는 대규모 소비처 발굴에 대한 지원과 먹거리 복지 추진 및 제주산 식자재의 선순환 체계 구축, 생산자단체와 식품가공전문기업의 연계를 통한 부가가치 창출 등 시너지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농수축경제위원회의 소비촉진 정책 추진의 첫 성과로 14일 오후 4시 농협제주지역본부와 주식회사 웅진식품과의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웅진식품은 사원 격려품 및 군부대 위문 물품으로 제주감귤 1200박스를 주문한 것을 시작으로 향후에도 제주산 농··축산물의 구매와 원물을 활용한 가공분야에서 농협과 함께 협력해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징글징글 2021-01-16 21:02:54
잘 쳐드셔서 얼굴에 기름기가 질질 흐르는거 같네
소비촉진?돈이있어야 먹지 밖에 나갈수있어야먹지 ㅜㅜ말이 되야지
223.***.***.253

9시까지인데 2021-01-14 18:03:18
언제 어디서 먹어란 말이냐?.
118.***.***.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