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500번째 확진자 발생...육지 방문자와 접촉
제주 500번째 확진자 발생...육지 방문자와 접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0번 확진자의 접촉자는 총 16명...격리 치료 중 24명

제주도의 500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9일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 18일 하루 동안 총 507건의 진단검사가 진행됐으며, 19일 오전 11시까지 1명(제주#500번)의 확진자가 발생해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는 총 500명으로 집계됐다.

이달 들어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79명이며, 최근 일주일간 확진자 수는 총 11명으로 주 평균 일일 확진자수는 1.57명이다.

18일 오후 6시께 확진 판정을 받은 500번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현재 확인 중이다. 

500번 확진자는 18일 새벽부터 발열, 잔기침 등의 증상이 있어 같은 날 오전 10시30분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한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500번 확진자가 확진 판정 이전 타 지역에서 방문한 지인들과 저녁식사가 있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역학적 관련성에 대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는 세부 동선, 접촉자 등 확진자에 대한 이동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현재 500번 확진자와 관련해 16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확진자의 접촉자들에 대한 진단검사 결과는 19일 중으로 확인된다. 

또한 제주도는 지난 18일 제주소년원인 한길정보통신학교 수용소년과 근무 직원 등 총 84명에 대한 2차 진단 검사를 완료했다. 

앞서 제주도는 지난 6일 한길정보통신학교 내 수용소년과 근무 직원 등 총 88명에 대해 1차 진단검사를 실시해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2차 진단검사에서도 한길정보통신학교 관련자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제주도는 향후 교정시설 내 모니터링을 강화해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사전에 차단해나갈 방침이다.

한편, 18일 9명의 도내 확진자가 격리 해제됨에 따라 19일 오전 11시 기준 격리 중 도내 확진자는 24명, 격리해제자는 476명(이관 1명 포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어떤세끼고 2021-01-19 19:02:37
어떤세끼고?
이름 공개
씨발 놈들 장난치냐?
203.***.***.189

하이고 2021-01-19 14:11:50
진주 이통장. 성안교회 이즘이 90번대 엿는데
순식간에 500 찍는구나.

당근마켓 게시판에는 사우나 영업한다고
아줌씨덜 좋아하드만 1000번이 눈앞이군
2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