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자동차 등록대수 60만대 넘어…3년만에 10만대 증가
제주 자동차 등록대수 60만대 넘어…3년만에 10만대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12월31일 기준 제주 등록자동차 61만5342대로 집계돼
연도별 제주 자동차등록대수 변화 추이
연도별 제주 자동차등록대수 변화 추이

제주 등록 자동차대수가 60만대를 돌파했다.

24일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해말 기준 제주 등록 자동차는 총 61만5342대로 집계됐다. 이는 전국(2436만5979대)의 2.53%를 차지하는 수치다. 

제주 등록 차량은 종류별로 ▲승용차 51만3493대 ▲승합차 1만8844대 ▲화물차 8만1588대 ▲특수차 1417대 등이다. 이중 렌터카는 114개 업체에 2만9658대 수준이다. 

제주 차량 등록대수가 60만대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7년 처음으로 50만대를 돌파한 뒤 3년만에 10만대가 증가했다.  

연도별 제주 자동차 등록대수는 ▲2010년 25만794대 ▲2011년 25만7154대 ▲2012년 29만448대 ▲2013년 33만4426대 ▲2014년 38만4117대  ▲2015년 43만5015대 ▲2016년 46만7243대 ▲2017년 50만197대 ▲2018년 55만3578대 ▲2019년 59만6215대 등으로 갈수록 늘고 있다. 

다만, 역외세입차량 22만693대를 제외하면 실제 도내 차량은 39만4649대 수준이다. 역외세입차량은 제주에 등록됐지만, 다른 지역 도로를 달리는 차량을 의미한다. 

역외세입차량을 제외하더라도 제주 차량 보유율은 전국 최상위권이다. 

제주 1인당 차량 보유대수(역외세입차량 제외)는 0.585대로, 전국 평균 0.47대보다 높다. 이는 전남 1인당 0.594대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은 수치다. 

역외세입차량 제외 제주 1세대당 차량 보유대수도 1.307대를 기록해 전국 평균 1.055대보다 높았다. 세대당 보유대수도 인천 1세대당 1.322대에 이어 전국에서 2번째로 높다. 

대중교통 분담률도 매우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12월31일 기준 제주 버스 분담률은 14.7%에 머물렀다. 승용차가 54.4%로 가장 높았고, 택시 6.8%, 도보·자전거/기타 24.1% 등이다. 

특히 관광객의 경우 승용차 분담률이 75.3%에 달했다. 관광객 상당수가 렌터카를 이용하면서 승용차 분담률이 높은 것으로 풀이된다. 관광객 버스 분담률은 15.5%며, 도보·자전거/기타는 5.2% 수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실제로 2021-01-26 04:00:23
도로에 다니는 차들 중 렌터카가 50% 정도 되죠
112.***.***.61

조각상 2021-01-25 09:23:27
도지사님아~~~차고지 증명제하면 차량대수 줄어든다며????? 요즘 대통령놀이에 빠져서 제주도에는 관심없지?
112.***.***.50

제2공항하면 렌터카 천국 2021-01-24 17:07:50
제2공항 하면 렌터카만 늘어날테주.
근데 무사 렌터카 반대하는 사람이 제2공항은 겅 찬성허곡 생난리라? 정신줄 잡읍서~
223.***.***.70

렌트카를 25% ? 2021-01-24 15:54:31
줄여도 제주도로는 한산합니다 .택시손님은 현저히 (60%감소) 줄었지만 도로가 넓어져 운행을 하기에는 좋습니다
도에서 렌트카 총량제를 이유로 다시 업체들과 싸우면 질까요 ? 아님 다른 방법으로 줄일 수 있는 묘책은 없을까요 ?
218.***.***.223

돌하루방 2021-01-24 15:23:03
렌터카 따로 분리를 해서 기사를 써주면 더 좋았을것을
22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