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다시 국회 간 제주도의회 “2월 국회서 반드시 처리”
또 다시 국회 간 제주도의회 “2월 국회서 반드시 처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특위 강철남 위원장 등 국회 앞에서 4.3특별법 개정 촉구 1인 릴레이 시위
제주도의회 4.3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연동을)과 김대진 부위원장(동홍동)은 25~26일 이틀간 국회 앞에서 4.3특별법 개정을 촉구하는 1인 릴레이 피켓 시위를 벌였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4.3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연동을, 가운데)과 김대진 부위원장(동홍동, 맨 오른쪽)은 25~26일 이틀간 국회 앞에서 4.3특별법 개정을 촉구하는 1인 릴레이 피켓 시위를 벌였다. ⓒ제주의소리

제주도의회 의원들이 또 다시 국회 앞에서 ‘4.3특별법 개정안 2월 임시국회 처리를 촉구했다.

제주도의회 4.3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연동을)과 김대진 부위원장(동홍동)25~26일 이틀간 국회 앞에서 4.3특별법 개정을 촉구하는 1인 릴레이 피켓 시위를 벌였다.

강철남 위원장은 “4.3특별법 개정은 70여년 전 그날 빨간 동백으로 산화되어 갔던 분들의 원한을 풀기 위해서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여.야 국회의원들에게 4.3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협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강철남 위원장과 김대진 부위원장은 1인 피켓 시위와 함께 4.3특별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한 오영훈 국회의원(제주시을, 더불어민주당)을 찾아 특별법 통과를 위해 노력해 주고 있는 데 대해 도민을 대표해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또 송재호(제주시갑), 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을 찾아 4.3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정부와 여당의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제주도~ 2021-01-26 21:23:31
국회의원들은 뭐 허멍 놀암십디가?
선거때만되면 지들이 다해놓을꺼 처럼 말행게~~~
다 구라였다고 헙디가?
14.***.***.104

국민의 소리 2021-01-26 21:06:44
4.3 수형인들은 6.25 전쟁으로 재판기록이 소실되는 바람에 현재 그 공소사실을 특정하기 어려워 공소기각 판결을 받았을 뿐이지 당시 범죄사실이 있었다는 사실조차 부정해서는 안 된다. 단지 재판기록이 남아있지 않다는 이유만으로 실제로 폭동과 반란을 일으킨 수형인들에 대한 군사재판이 마치 불법재판인양 몰아가고 전과기록까지 말소하여 그들에게 면죄부를 주고 형사보상을 하겠다는 것은 명백한 위법이자 또다른 반란이다. 4.3특별법은 결코 개정되어서는 안된다!
106.***.***.21

노형동민보단원 2021-01-26 20:06:18
제주4․3사건 주동자 제주인민해방군 초대 사령관 김달삼은 남로당 박헌영 지령에 따라 살인 방화 테러로 제주도에서 주민들을 협박하여 강제적으로 지하 선거를 실시하여 52,350명의 투표지를 가지고 월북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제1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이 되어 북한 정권 수립에 앞장섰으며, 남로당제주도위원회 제2대 제주인민해방군 사령관 이덕구는 1948년 10․19여순반란사건 직후인 10월 24일 대한민국을 상대로 선전포고하고 반란을 일으켰다.
182.***.***.228

한림면민보단원 2021-01-26 20:00:21
1948년 4월 3일 제주도 공산주의자들의 남로당제주도위원회는 도내 경찰지서 12개를 동시에 습격하여 지서를 불태우고 경찰과 양민을 학살하였으며, 5월 10일에는 도내 각 선거사무소를 습격하여 선거 명부를 탈취하고 선거관리위원들을 살해하며 선거사무소를 불태우는 등 대한민국 건국 선거를 방해하여 제주도 3개 선거구 중 2개 선거구의 선거를 파탄시켜 폭동을 일으켰다.
182.***.***.228

옹진은파산 2021-01-26 19:55:07
제주도의회 4.3특별위원회 소속 강철남 위원장(연동을)님과 김대진 부위원장(서귀포시 동홍동)님께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전부개정법률안 제2조 정의부터 수정하시길 바랍니다.
"봉기"라는 용어가 매우 부적절합니다.
1948년 4월 3일부터 8월 15일까지 남로당제주도위원회의 인민유격대가 습격. 살인. 방화 행위 등은 폭동이고 대한민국 건국 이후부터 사건이 종결될 때까지 군사조직을 가진 무장폭력부대인 인민해방군이 대한민국 정부기관이나 마을을 습격하여 살인, 방화, 약탈, 납치한 행위는 반란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182.***.***.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