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농아인협회 공금 횡령 의혹 사실로 ‘협회장 유죄’
제주 농아인협회 공금 횡령 의혹 사실로 ‘협회장 유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5월 제주도농아인협회 회원들이 기자회견까지 열어 문제를 제기한 협의장의 비리 의혹이 사실로 드러났다.

제주지방법원 형사2단독 이장욱 판사는 업무상횡령과 보조금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농아인 단체 협회장 A(54)씨에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8일 밝혔다.

검찰측 공소사실에 따르면 A씨는 2019년 3월26일 단체 사무실에서 회계담당자에게 법인 명의 계좌에서 자신의 개인 통장에 80만원을 송금하도록 지시했다.

당시 법인 계좌에는 통역비를 포함한 사업수입과 회원 회비, 자부담 수입금,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의 장애인고용장려금 등이 혼재돼 있었다.

A씨는 2019년 9월까지 5차례에 걸쳐 법인 통장에서 1350만원을 자신의 계좌로 이체해 채무변제 등 개인적 용도로 사용했다. 이 과정에서 회계담당자를 협박하기도 했다.

유사행위는 또 있었다. A씨는 농아인체육연맹의 연맹장으로 근무하던 2019년 4월22일 연맹 계좌에서 200만원을 자신의 통장으로 이체하는 등 350만원을 추가 횡령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고 피해금을 모두 반환한 점을 참작했다”며 집행유예 선고 이유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소리사랑 2021-01-29 11:20:59
아직도 이런 사람들이 있나요?
나라돈이 자기 돈인듯 쓰는 사람들은 더 엄하게 벌해야 합니다
223.***.***.11

제주사람 2021-01-29 10:53:38
어찌 회계직원에게만 얘기하고 안되는 돈을 받아간다는것이 중앙회법인도 자체 감사가 있을것인데. 이것을 혼자만의 일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중앙회도 알면서 이걸 묵인했다면 썩을대로 썩은 협회가 아닐까 합니다. 돈의 액수를 떠나서 직책을 이용해서 여러번 했다면 초범이여도 엄벌수사처벌해야합니다. 그냥 지나가는 한순간의 이슈거리가 되지 않길 바랍니다.
218.***.***.118

그지역주민 2021-01-29 10:04:04
에라이!!인간아...나쁜인간아!!!!
빼먹을껄 빼먹어라..법이 누굴위한 법인지 모르겠다
211.***.***.28

2021-01-28 11:34:39
횡령을 몇차례나 하고도 초범이라구요???
말이되는소리인가??
그럼 다음분이 또 그러시면 초범이니 집행유예네요??
필요해서 공금갖다쓰고 돌려놨다니깐죄가없나요?
벌금도없고 집행유예로 끝!!
우리나라라고 하기도 이젠 창피함
223.***.***.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