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제주용암수, ‘닥터유 제주용암수’로 리뉴얼
‘오리온’ 제주용암수, ‘닥터유 제주용암수’로 리뉴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뉴얼된 닥터유 제주용암수.
리뉴얼된 닥터유 제주용암수.

‘오리온 제주용암수’가 ‘닥터유 제주용암수’로 리뉴얼된다.  

오리온은 건강 이미지 강화를 위해 제주용암수의 제품명을 변경하고, 라벨 디자인을 리뉴얼해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330mL, 530mL, 2L 등 3종의 용량으로 출시되며, 2L 제품 기준 칼슘 130mg, 칼륨 44mg, 마그네슘 18mg이 함유됐다. 물에 녹아있는 무기질 등을 뜻하는 총 용존고형물(TDS)도 1L당 300mg을 넘긴다. 

오리온은 서구화된 식습관에 따른 인체 산성화에 맞춰 pH농도를 8.1로 제작해 제품을 약알칼리화했다.

오리온은 닥터유 브랜드를 ‘영양 설계 과자’에서 ‘기능성 표시 식품 브랜드’로 재정립해 나갈 계획이다. 2008년 론칭한 닥터유는 누적매출 5000억원이 넘는 건강 브랜드다. 

오리온은 닥터유 제주용암수를 시작으로 음료와 젤리, 초콜릿 등 제품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닥터유 제주용암수’는 건강 브랜드 닥터유의 음료라인업에서 가장 중요한 축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며 “제주용암수에 ‘맛있는 건강’이라는 닥터유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담아 재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도암 2021-02-01 20:43:43
제주민의 생명수인 지하수의 일종인 염지하수를 뽑아서 버젓이 생수와 같이 시판하는데, 이는 제주 특별법 위반은 물론 앞으로 문재를 야기할수 있다. 도대체 원도정은 어떤 원칙과 법으로 행정을 하는지 의심스럽다. 원을 빠는 이 언론사도 마찬가지다. 천벌을 받을 것이다.
175.***.***.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