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제주 “제2공항은 제주의 미래…찬성해야”
국민의힘 제주 “제2공항은 제주의 미래…찬성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 건설 사업에 대한 ‘찬성’을 당론으로 결정한 국민의힘 제주도당이 대도민 여론 선전에 나섰다. 

국민의힘 도당은 8일 오전 10시30분 도당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제2공항은 제주의 미래다. 오는 10일까지 제주 곳곳에서 피켓운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제주도기자협회 소속 9개 언론사(KBS, MBC, JIBS, KCTV, CBS, 연합뉴스, 제주일보, 제민일보, 한라일보)는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제2공항 찬·반을 묻는 여론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여론조사전문기관 2곳에 의뢰해 각각 도민 2000명과 성산읍민 50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가 진행되며, 결과는 18일 오후 8시에 공개된다. 

여론조사를 앞두고 제2공항 ‘찬성’을 당론으로 결정한 국민의힘 도당은 이날 ‘피켓 거리 홍보에 즈음해 도민 여러분께 드리는 말씀’ 기자회견을 통해 “여론조사에서 찬성 입장을 표명해달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공항 인프라 확충은 30년 가까이 제주사회가 도민 공감대를 바탕으로 중앙정부에 요구해왔다. 제2공항 추진이 좌초될 경우 제주가 연륙교통 인프라 확충을 중앙정부에 건의할 수 있겠는가. 최악의 상황이 올 수도 있다”고 주장했다. 

도당은 “제주의 먼 미래를 냉정하게 판단해야 한다. 일시적인 여론 변화 때문에 제주 미래가 왜곡돼서는 안된다. 제2공항 반대단체는 ‘편리하고 쾌적한 공항이용, 현 제주국제공항 개선으로 가능하다’며 제2공항이 무산되면 현 공항 확충이 가능한 것처럼 주장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토교통부는 현 공항 확충은 안전사고 위험이 커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공항인프라 확충 측면에서 제2공항은 둘중 하나를 선택하는 문제가 아니다. 할 것인가, 말것인가를 결정하는 문제”라고 덧붙였다. 

도당은 “코로나19로 인한 관광객의 급격한 감소로 지역경제가 어렵다. 새로운 돌파구가 필요하다”며 “제주 지역구의 더불어민주당 송재호·오영훈·위성곤 국회의원에게 촉구한다. 국회의원 3명이 ‘갈등해소 우선’이 아니라 ‘정상 추진, 갈등해소’를 일관했다면 제2공항 사업은 정상궤도에 진입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도당은 “작년 10월15일 송재호, 오영훈 의원이 제2공항 반대 단체와 서울에서 제2공항 비판 행사를 주최한 점을 고려할 때, 두 의원은 ‘자유로운 도민 스스로의 의사결정’을 얘기할 자격을 상실했다. ‘제2공항 유치 환영’ 입장을 무소신으로 바꾼 위성곤 의원도 비판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도당은 “민주당 박원철·홍명환 제주도의원은 제주도지사와 제주도의장의 합의문까지 왜곡하면서 도당을 비난한 것에 대해 공개 사과해야 한다”며 “다수의 민주당 도의원도 개인적으로 제2공항 찬성 입장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소속 정당, 지역구 이해관계를 넘어 무엇이 제주의 미래를 위한 것인지 깊이 고민하고, 찬·반 여론조사에서 찬성 입장을 표명해주길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1
국민의 힘 2021-02-11 17:15:28
난 얘네들이 콩으로 메주를 쑨데도
역쉬 난 반댈세
220.***.***.188

도민안전이 먼저다!!! 제2공항 속히 추진하라!!! 2021-02-09 17:58:27
현공항 한계와 안전에 대한 팩트

1. 국토부 김태병 공항항행정책관은
"현 제주공항은 이미 포화상태로 항공기간 분리간격 축소가 실질적으로 불가능한 상황에서 무리하게 운항을 증대하면 사고 우려가 있다"..
- Mbc 라디오제주시대 인터뷰 중

2. 제주공항에서 2분도 채 안돼 항공기가 뜨고 내린다는 것은 생각만 해도 아찔하다...

관제사가 잠시 한눈을 팔거나 만약 시스템에 오류가 발생하면 상상도 하기 싫은 상황이 올 수 있는데...
-Kbs 기사 “1분 43초마다 이착륙…제주공항 사고 위험성 상존”내용 중

3. 제주국제공항은 여객 수용 능력이 포화 상태다. 여객 터미널이 혼잡해 이용객 불편도 크고 안전 문제도 있다.

공항 관제 능력 이상의 많은 항공기가 활주로를 이용해 사고위험성도 상존한다.

-신동아 기사중 이상헌 공항확충지원단장 인터뷰 중
59.***.***.149

제주30년숙원사업, 제2공항 선택이 아닌 필수!!! 2021-02-09 17:54:58
제주 30년숙원 국책사업,
제 2공항에 대한 찬성입장!!!
환영하고 지지!!!

포화상태가 된 제주공항!!

일자리 없어
제주를 떠나는 청년들!!!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우리 자녀ㆍ손들의
일자리를 위해,

고사되어가는 제주경제회생위해

제2공항은 선택이 아닌 필수!!!

밝은 제주 미래!!
제2공항 찬성으로!!!
59.***.***.149

용담토박이 2021-02-09 16:46:18
제주공항은 지금까지 안전사고 1건도 없는
세계에서 유일한 제주공항이며....세계 기네스북에 사고없는 공항 등록 요건에 충족 되었으나...방치..
ㅡ성산 땅 투기꾼들은 제주공항이 사고 난적 처럼
허위로 늘 주장하고 있다

ㅡ항공기 기체결함(타이어 펑크).안전규정 무시을
한국공항공서에서 관리하는 안전시설 탓으로 돌린다.
(도로 운전중 과속.교통법규 위반 운전자가 도로관리하는
제주도청 잘못 탓과 꼭 같다....히룡가 엄청 화났다 ㅋㅋ)

ㅡ반면엔 2공항은 완벽 100% 안전한 공항인것 처럼 허위 선동에 넘어가지 맙시다
14.***.***.188

쓰레기도 못치우는 제주도 제2공항 반대 2021-02-09 16:15:47
다음포털 메인뉴스를 장식한 기사 제목입니다.
"제주도에 쌓인 의문의 상자들.. 섬이 위험하다" ( https://news.v.daum.net/v/20210209141502434 )
2021년 2월7일 현재 제주도의 쓰레기 현장을 보십시오.
쓰레기가 줄어든 것이 아니라 오히려 증가했습니다.
"발생하는 쓰레기도 처리하지 못하는 상태에서 제2공항 건설로 더 많은 관광객이 밀려올 경우, 그 재앙을 어떻게 감당할 것인가."
제2공항 반대합니다.
118.***.***.1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