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은 아이들에게 난개발·군사기지 떠넘기는 것”
“제주 제2공항은 아이들에게 난개발·군사기지 떠넘기는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반대 서귀포 삼보일배 행진단, 11~17일 서귀포 시내 삼보일배

 

ⓒ제주의소리
서귀포 제2공항 백지화 삼보일배 행진단이 11일부터 17일까지 서귀포 시내권을 삼보일배로 행진한다. ⓒ제주의소리

“제주 제2공항을 허용하는 것은 제주의 후손들에게 대(大) 난개발과 군사기지라는 영원히 풀리지 않는 숙제를 떠넘기는 것입니다.”

제주 제2공항의 운명을 결정지을 여론조사가 설 연휴 직후 예정된 가운데, 제2공항 반대를 위한 삼보일배가 서귀포 시내권에서 순회한다. 

‘서귀포 제2공항 백지화 삼보일배 행진단(삼보일배 행진단)’은 11일 서귀포시축산농협본점 앞에서 출정 기자회견을 가졌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제2공항을 막기 위한 마음으로 모인 시민들이다. 규모는 10여명으로 SNS를 통해 뜻을 모아 자유롭게 참여했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설 연휴 첫날인 11일부터 여론조사 마지막 날인 17일까지 매일 서귀포 시내를 삼보일배로 이동한다. 출발 시간은 오후 1시다. 시민 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해 가급적 절제된 분위기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제주는 무분별한 난개발과 관광객 증가로 인해 자연이 파헤쳐 지고 망가지고 제주다운 모습을 점점 잃어가고 있다”면서 “이런 상황에서 제2공항까지 건설된다면 제주 전역으로 연결되는 공항 연결 도로가 건설되고 개발은 가속화되며, 그나마 남아있는 제주다운 모습마저 사라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주의소리
삼보일배를 시작하는 11일 기자회견을 가졌다.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삼보일배는 비석거리를 시작으로 서귀포 시내권을 이동한다. ⓒ제주의소리

특히 제2공항은 군사기지와 뗄레야 뗄 수 없는 관계라고 주장했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2018년 공군이 제2공항이 공군기지 유력후보지라고 이미 밝힌 상태”라며 “지금 제2공항을 막아내지 못하면 제주는 강정해군기지에 이어 공군기지까지 들어서며 군사기지의 섬으로 전락하게 된다”고 피력했다.

또 “현 제주 공항의 관제 개선, 고속유도로 확충, 주기장 확충, 대합실 확충, 남북활주로 개선 활용 등으로 장기 수요 예측에도 충분히 대응할 수 있다는 용역 결과 보고도 있다”고 덧붙였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만약 여론조사에서 제2공항 반대가 우세로 나오면 지난 5년간의 기나긴 투쟁에 종지부를 찍고 제주의 미래를 지켜낼 수 있다”면서 “결정이 임박한 상황에 뭐라도 해야 한다는 마음으로 삼보일배를 통해서 서귀포시민들에게 제2공항 반대를 호소하고자 한다”고 읍소했다.

삼보일배 행진단은 “지금 제주가 제주답게 남겨지느냐, 아니냐의 기로에 서있다”며 “2월 15일에서 17일 사이, 모르는 번호로 전화가 와도 꼭 받아서 제2공항을 반대한다고 말씀해달라”고 당부했다.

ⓒ제주의소리
삼보일배 하는 참가자들 모습.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삼보일배 중인 참가자들 등에 '반대로 지켜줍써'라는 문구가 적혀있다. ⓒ제주의소리

삼보일배 행진단은 첫 날인 11일은 비석거리부터 걸매생태공원 입구까지 2.2km 구간을 이동했다. 13일은 동홍동부터 천지역폭포입구 사거리까지 2.3km 구간, 14일은 서귀포중문보건지소부터 중문성당까지 2.3km 구간을 행진한다.

15일에는 비석거리부터 서문로터리까지 2.6km, 15일 수모루부터 서귀포 신시가지까지 2.3km 구간, 17일 걸매생태공원입구부터 비석거리까지 2.2km 구간을 행진하며 서귀포 일대에서 거리 선전전을 이어간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연휴 다음날인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여론조사전문기관 2곳에 의뢰해 실시된다. 각각 제주도민 2000명과 성산읍 주민 500명을 대상으로 ‘제2공항 건설’에 대한 찬성과 반대 의견을 묻는다.

조사 결과는 18일 오후 8시 9개 언론사를 통해 동시에 공개된다. 각 매체별로 시스템이 달라 방송과 인터넷, 페이스북, 유튜브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전파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2
이번 설맹질에도 2021-02-14 16:08:49
비행기 혼잡해영 비행기 상공에서 착륙못해영 1시간 가까이 상공에서 돌당 착륙했댄햄져. 무서왕 죽어지크라라 해라.. 1시간 거리를 2시간 걸령 착륙하고.. 영하당 비행기 대형사고 한번 터져사 비행기장 하나 더 만들잰 헐거냐?? 환경이 우선이라? 제주도는 아직도 90%가 산이며, 곶자왈이며, 밭인디..뭔 환경 환경 지껄염샤? 신도투기꾼이나 서쪽 인간들 배아프난 환경 가지고 개소리햄주..제주도에 제주시 말고 제대로 개발된디 어디 이시냐?? 그냥 시내 나가면 다 허허벌판이주..사람이 사람답게 비행기장도 이용해잰허민 지금 공항 가득 창 어디 돗대기장도 아니고 제2공항은 필수고 항공기 비행 안전이 필수다.
사람이 우선이고, 항공 안전이 최우선이다.. 그리고 경제, 청년일자리 창출이 우선이고, 잘사는 제주도가 우선이다.
118.***.***.206

제주도민 2021-02-14 16:08:26
서울 수도권은 100층 쭉 올라가고 아파트 개발이며 존나 개발하면서 그런곳은 말 한마디 없고 제주도는 개발하려면 존나 시끄럽고?? 제주도도 발전해서 잘 살아야될거 아니냐.. 환경이 제주도민 밥 먹여주냐??
환경이 우선이면 제주도에 사람들이 왜 사냐?? 제주도도 경제도 발전해야 도민들이 잘사는거지. 아직도 제주는 제주시내빼면 제대로 개발된곳이 없다.. 육지놈들 지들 있는곳 개발되면 환경 아무말도 없이 좋아하면서 제주 개발하는건 환경타령?? 존나 역겹네~~
제주도 지도보면 아직도 90% 가까이가 곶자왈이고 밭이고 숲이다.. 아직 제주는 제주시내말고 개발된곳이 없다는 거여게.. 항공 사고 없는 항공 안전이 가장 우선이며, 사람이 우선이고, 경제가 우선이며, 일자리가 우선이다. 제2공항은 무조건 필수다
118.***.***.206

제주도민 2021-02-13 23:57:40
야 인간아 제주가 군사기지로 전락한다?? 강정해군기지이성 지금 문제 이섬나?? 그리고 제2공항이 공군기지라?? 이건 뭔 개날조냐?? 이런거 팩트도 어신거 지들이 소설쓰멍 말하는 인간들은 형사고소해서 깜빵에 쳐넣어야 한다.. 제주는 그리고 육지부랑 떨어져있어서 제주를 안전하게 하기 위해서 안전하게 할 필요가 있는데 이미 공군기지는 대정읍에 있단다 무식한 인간들아.. 해병대랑 공군기지는 대정읍에 있자나 무식한 넘들아
118.***.***.206

이십보일보 2021-02-13 14:54:51
20보 일배 동영상 내일중으로 유투브공개합니다.
제목은 이십보일보

심지어 걸어답니다.
힘든것은 이해합니다만 일종의 사기요 트맄이요
여론용이지요.처음부터 이십보일배라고 하든지
118.***.***.2

서귀포 2021-02-13 13:26:19
제주의 미래 서귀포국제공항
211.***.***.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