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랑특보 속 제주 앞바다서 서핑 즐긴 20대들 적발
풍랑특보 속 제주 앞바다서 서핑 즐긴 20대들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후 3시쯤 제주시 구좌읍 월정해수욕장에 서핑을 즐기는 20대들. 파란색 서핑객은 사전 신고를 했지만 빨간색 2명은 신고를 하지 않아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됐다. [사진제공-제주해양경찰서]
17일 오후 3시쯤 제주시 구좌읍 월정해수욕장에 서핑을 즐기는 20대들. 파란색 서핑객은 사전 신고를 했지만 빨간색 2명은 신고를 하지 않아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됐다. [사진제공-제주해양경찰서]

풍랑특보가 내려진 제주 앞바다에서 신고 없이 서핑을 즐긴 20대들이 해양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18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7일 오후 3시30분 순찰 중이던 해양경찰관들이 제주시 구좌읍 월정해수욕장에서 서핑을 타던 남성 1명과 여성 2명을 발견했다.

확인 결과, 1명은 수상레저 활동 신고를 했지만 나머지 A(27)씨와 B(20)씨 등 2명은 신고 없이 물놀이를 즐긴 것으로 확인됐다.

수상레저안전법 시행령 제15조에 따른 ‘수상레저활동자가 지켜야 하는 운항규칙’에는 태풍이나 풍랑, 강풍 등 주의보 이상의 기상특보가 발효된 구역의 수상레저 활동을 금지하고 있다.

다만 주의보가 발효된 구역에서 파도 또는 바람만을 이용해 활동이 가능한 수상레저기구는 해양경찰서에 운항신고를 하면 이용할 수 있다. 풍랑경보에서는 신고가 아닌 허가를 받아야 한다.

제주해경은 A씨가 관광객 B씨를 상대로 이날 오후 3시부터 서프보드 강습 등을 시킨 것으로 보고 과태료를 부과하기로 했다. 위반 횟수와 정도에 따라 최대 100만원을 부과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제주청년 2021-02-19 21:00:11
뉴스나온거네 하지말라는거 왜하나?ㅎㅎ개념 지식 상태 확인하고 물들어가라 지들이죽으면 저걸막지않는걸 탓하려고?
우리지역도 점점 이상한 무개념들 많아지는것같다
182.***.***.77

2021-02-19 09:27:58
서핑은 역시 파도가 잘 쳐줘야 할맛이 나지
익스트림 스포 ㅡㄹ 스
218.***.***.33


제주도민 2021-02-18 16:31:56
월정 서핑 가관인데
이참에 해변시설포함 다 없애야지
223.***.***.245

도라이냐 2021-02-18 16:19:56
저것덜 분명 육지껏들 일꺼여
112.***.***.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