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담해안도로-탐라문화광장 부식된 조명시설 보수
용담해안도로-탐라문화광장 부식된 조명시설 보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용담해안도로, 탐라문화광장 등에 설치된 야간경관조명 시설에 대한 일제정비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제주시 관내에 설치된 야간경관조명은 총 3533개다. 이번에 정비가 이뤄지는 용담 해안변에 설치된 경관조명은 염분 및 해풍에 의한 부식이 진행됨에 따라 미관을 저해하고 불량 제품이 발생해 왔다.

이에 제주시는 사업비 3억원을 투입해 용담해안도로 투광기, 탐라문화광장 탐라·북수구·산포광장 등 11곳에 대해 올해 6월까지 정비를 완료할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정비 구간은 수 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찾는 관광지로서, 이번 조명시설 정비를 통해 야간 볼거리와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