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제2공항도민회의 “도민 의견 거역, 원희룡 사퇴하라”
제주제2공항도민회의 “도민 의견 거역, 원희룡 사퇴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긴급성명 “압도적 다수 도민 뜻 깔아뭉개는 도지사 필요 없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10일 오후 3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 제2공항 도민여론조사 결과를 뒤집고 제2공항 강행 의지를 천명한 것과 관련해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긴급 성명을 통해 “공식 도민 의견을 거역한 원희룡 지사는 즉각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도민회의는 “기어코 원 지사가 건너지 말아야 할 강을 건넜다. 민의를 배반하고 비열하고 비굴하게 토건 투기세력에 머리를 조아리는 반 도민적 행태를 저질렀다”고 맹렬히 비판했다. 

이어 “이번 도민여론조사를 진행하며 도와 도의회는 제2공항 관련 도민 의견을 가감 없이 전달하고 그에 따라 갈등을 종식시키겠다고 선언했다”며 “여론조사 이후 갈등을 유발하는 일체 행위를 하지 않겠다고 약속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반대로 결론지어진 여론조사 결과를 국토부에 전달하는 것으로 원 지사의 역할을 끝났다”라며 “당정협의에 따른 공정한 여론조사를 통해 수렴된 도민 제2공항 반대 의견을 국토부가 받아들여 사업을 백지화 하면 되는 일이었다”고 주장했다. 

도민회의는 “9일 국토부 항공실장이 도 행정부지사를 면담하더니 결국 오늘 제주도가 제2공항 강행 의견을 국토부에 제출한 것”이라며 “민의를 받아들여야 할 도백이 국토부와 짬짜미를 통해 사업 강행을 모의하고 실행에 옮겼다”고 쏘아붙였다. 

이어 “당정협의도, 제주도의회와의 합의도 다 박살내며 모든 것을 휴지조각으로 만들었다. 이는 도민사회를 무시하는 정도가 아니라 안중에도 없다는 것”이라면서 “도지사의 자질은 물론 자격조차 없다는 것을 만천하에 공표한 꼴”이라고 직격했다. 

또 “도민 민의를 거스르며 제2공항을 강행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제2공항 부지에 투기라도 했거나 투기세력과 불로소득을 나눠 먹기로 약속한 것인가”라고 되물으며 “그렇지 않고서야 이렇게까지 무리하게 사업을 강행하는 이유를 알 수 없다”고 피력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항공시장이 쪼그라들었고, 현 공항을 활용하면 미래 항공수요를 감당할 수 있다는 근거에도 불구하고 사업을 강행하는 이유를 알 수 없다”며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를 제주에 유치하겠다면서 기후위기를 부추기는 공항을 짓겠다고 하면 국민과 전 세계 시민들이 납득할 수 있겠는가”라고 꼬집었다. 

KBS제주방송총국이 ㈜디오피니언에 의뢰해 지난 6일부터 7일 이틀간 제주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사진=KBS제주방송총국 화면 갈무리. 제공=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KBS제주방송총국이 ㈜디오피니언에 의뢰해 지난 6일부터 7일 이틀간 제주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사진=KBS제주방송총국 화면 갈무리. 제공=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이어 KBS제주방송총국이 ㈜디오피니언에 의뢰해 지난 6일부터 7일 이틀간 제주지역 만 18세 이상 남녀 8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제2공항 건설 관련 국토부와 제주도의 사업추진 방향’을 묻는 여론조사 결과를 제시하며 비판을 이었다. 

여론조사 결과 국토부의 제2공항 사업추진 방향을 묻는 질문에는 ‘전체 도민 조사 결과에 따라 사업을 철회해야 한다’가 64.5%, ‘성산 주민 조사 결과에 따라 사업을 추진해야 한다’가 28.2%로 조사됐다. 

또 ‘제주도의 제2공항 사업추진 방향에 대한 답변으로는 ’전체 도민 뜻에 따라 반대 의견을 내야 한다‘가 51.1%, ’의견을 내지 말고 정부의 결정을 따라야 한다‘가 28.2%, ’성산 주민 뜻에 따라 찬성 의견을 내야 한다‘가 14.5%로 나타났다. 

도민회의는 “원 지사는 80% 도민 뜻을 거슬러 추진 의견을 냈다. 도민을 대표해야 할 지사가 도민 뜻을 정면으로 거스르는 묵과할 수 없는 행태를 보였다”며 “도민 뜻을 대변하지 않는 도지사는 제주도에 필요 없다”고 쏘아붙였다.

이어 “정치적 생명을 건 도발을 도민사회에 감행한 만큼 정치적 책임을 지고 지사직에서 물러나라”며 “만약 지사직을 유지하며 도민사회 명예와 존엄을 먹칠한다면 원희룡 씨의 정치 인생 마지막은 도민의 강력한 저항에 따른 비참한 말로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또 “국토부도 밝혔듯 도지사 의견이 법적 구속력이 없는 만큼 당정협의와 도민여론조사 합의 정신에 입각해 정부 부처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제2공항 백지화를 선언하라”며 도민 다수가 제2공항 철회를 강력히 요구하는 만큼 도민 뜻을 헤아려 현명한 결단을 내려달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6
제주도민 2021-03-13 10:38:47
원희룡지사는 저 악당들의 행태에 이제는 절대 아량으로 보지말고, 이제는 형사처벌등 강하게 밀어붙여야됩니다. 제주도지사를 너무 하찮게 우습게 보고있습니다..

이제 저것들의 최후는 깜빵이라는것을 보여주십시요!원지사님은 앞으로는 더이상 조금의 약한 모습을 보여서는 안됩니다! 어차피 이제껏 원지사님은 민주당 국회의원의 적이고 밥이었습니다! 언제 한번 도움 받은적 있습니까?

민주당 국회의원 3명은 도지사의 모든 추진에 발목잡기랑 훼방만 놓고 있는겁니다.. 그리고 인구많은 제주시에 표구걸만 하고있는것입니다.원지사님도 이제는 단호하게 대처하십시요!

공무방해 및 민형사처벌등 할수 있는 가능한 모든 형사처벌 적용하여 고소 및 깜방보내십시요!

도청안까지들어와서 시위하는건 명백한 도정에대한 도전이고, 깡패들입니다!!!
118.***.***.206

ㅋ ㅋ 2021-03-11 15:37:13
지역 국개의원들은 쪼르르 달려가서 가덕도공항 특별법찬성하고 도의회의장이랑 도의회는 가덕도 공항 지지 선언하고 그러는데 왜 성토안하겠냐? 환경피해가 심하다고? 가덕도 바다 매립하는건 환경피해 없냐? 철새 날라다녀서 위험하다고? 가덕도 옆에는 을숙도라고 국내최대 철새도래지 있다. 제주도 환경수용력이 한계라고? 그러니까 대정에 쓰레기 매립장이랑 하수처리장 만들자고 대정에 매립장없잖아 하수처리장도 최첨단 시설로 만들자고 그럼 수용력 올라가잖아. 15년 제2공항 추진할때는 너도나도 찬성하다가 결정하고 나니 서쪽이 아니라서 반대하는 망할놈들 이제와서 환경생각한다고 이제와서 제주다움 찾는다고?
124.***.***.166

쓰레기들 2021-03-11 14:52:31
제주 서부 쓰레기들아.. 동부 사람들은 처음 제주도 서부에 공항 간다고 소문 났을 때, 제주도의 미래와 청년들 취업을 생각해서 공항 반대 안 했다.

막상 힘 없는 동부로 최종 결정 되니, 결사 반대하는 서부 놈들, 너희는 쓰레기다.

처음 서부로 공항 간다고 했을 때, 모두 환영 했다. 서부 땅값 폭등할 때도, 동부에서 아무도 공항 반대 안 했다.

힘 없는 동부로 공항 최종 결정 되니, 환경 파괴라고 서부 놈들이 반대하기 시작했다. 제주도 쓰레기들 수준이 참...

동부에 공항 건설한다고 하니, 서부 놈들이 결사 반대 하네. 공항 들어오는 제주 동부는 찬성하는데, 서부가 왜 반대하냐?

핌피 현상.. 남 잘되면, 배 아픈거지.. 제주 서부는 동부 잘 되는 것을 못 참는다. 제주도 촌놈들
211.***.***.214

제주도민 2021-03-11 13:43:31
뭐만하면 사표?은퇴?
촌마인드 사람들때문에 제주도 발전 다막네
제주도발전되서 우리지역 자랑이많이생겨야지
뭐든 막는 반대하는것들은 다른곳에가서살아라
14.***.***.110

도민 2021-03-11 12:35:55
육지사람들이 들으면 뭐 여론조사가 압도적 반대인줄 ㅋㅋ좀 여론조사는 여론조사로 받자 ㅋㅋ
98.***.***.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