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제주서 음주운전하다 ‘쾅’ 20대 경찰 입건
대낮 제주서 음주운전하다 ‘쾅’ 20대 경찰 입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씨가 몰던 SUV.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박씨가 몰던 SUV.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시 노형동에서 SUV를 몰다 전신주 등을 들이받은 20대 남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제주서부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박모(24)씨를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 3일 낮 12시25분쯤 제주시 노형동에서 운전하다 전신주와 변압기 등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박씨와 동승자 등 2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또 전신주와 변압기 등이 파손되면서 인근 33가구가 5시간 가까이 정전되는 피해를 입었다. 

당시 음주 감지기에 음주가 감지됐음에도 박씨가 세부 측정을 거부하자 경찰은 체혈을 실시했다.   

체혈 결과 사고 당시 박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08%보다 높았다. 

이와 관련해 경찰 관계자는 “박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빨간줄가즈아 2021-03-19 08:43:44
잘가라 ㅋㅋㅋ 혼자 꼬라박은게 다행이지.. 엄한사람 안다친게 휴... 넌 진짜 ㅉㅉ
112.***.***.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