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심, 홈불로 거느리지 말아사
민심, 홈불로 거느리지 말아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원의 영어어휘 톡톡 talk-talk] (60) public sentiment 민심

public sentiment [pʌ́blik séntǝmǝnt] n. 민심(民心)
민심, 홈불로 거느리지 말아사
(민심, 함부로 운운하지 말아야)

public에서의 publ(popul)-은 “사람들(=people)”을 뜻한다. 이 publ(popul)-에서 나온 낱말로는 publish “출판하다”, republic “공화국”, popular “인기 있는”, population “인구” 등이 있다. 그리고 sentiment에서의 sent(sens)-는 “느끼다(=to feel)”를 뜻한다. 이 sent(sens)-에서 나온 낱말로는 consent “동의하다”, sensibility “감수성(感受性)”, consensus “합의” 등이 있다. public sentiment “민심”은 말 그대로 “사람들의 생각이나 정서(情緖)”를 뜻한다. 일반적으로 통치권 입장에서 바라보는 “대중(大衆)들의 심리적 정서”를 말하며, 그런 점에서 ‘민심(民心)은 천심(天心)’이라 했던 것이다.

‘민심’은 종종 ‘바다’에 비유(comparison)된다. 거기에는 세 가지 이유가 있는 듯하다. 첫째는 그 바다가 변화무쌍(ever-changing)하다는 점이다. 민심의 바다는 언제 어떻게 바뀔지 모르는데, 평소 잠잠하던(calm) 바다에서도 순식간에 큰 풍랑(high wind and waves)이 일어나는 등 변화가 심하다는 것이다. 이런 점에서 ‘민심의 바다’는 ‘정치는 생물(organism)’이라는 말과도 일맥상통(a thread of connection)한다. 둘째는 그 바다가 냉혹(cold-blooded)하다는 점이다. 민심의 바다는 권력(political power)이라는 배를 띄우기도 하지만 일순간 무자비할 정도로 냉혹하게 그 배를 침몰(sink)시켜버리기도 한다는 것이다. 셋째는 그 바다가 항상 깊다는 점이다. 민심의 바다는 그처럼 깊기 때문에 정확히(exactly) 헤아리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하기야 가까이 있는 한 사람 마음도 제대로 알기 어려울 때가 많은데, 민심을 읽는 게 어찌 쉬울 수 있겠는가.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민심을 함부로 운운하는 태도, 특히 자신의 정치적 소신에 맞추어 아전인수(我田引水)식으로 민심을 운운하는 태도는 겸손(humility)이 아니라 오만(arrogance)이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이런 ‘민심의 바다’라는 비유와는 별도로 ‘민심무상(民心無常)’이란 말도 있다. 이는 민심이 정치의 득실(gains and losses)에 따라서 선하게도 되고, 악하게도 됨을 이른다. 민심은 일정치 않아서(not fixed) 군주가 선정(good government)을 베풀면 사모(affection)하고 악정(bad government)을 하면 앙심(grudge)을 품는다는 것이다. 여기에는 민심이 항상 정의(justice)인 것은 아니란 사실이 함축(implication)되어 있다. 민중이 일제히 법을 부정하고, 국가 기관이 대중의 요구를 법보다 더 중시하다보면 무정부(anarchy) 국가가 될 수도 있고, 민심이라는 이름으로 소수의견(minority opinion)이 크게 탄압(suppression)당할 수도 있으며. 민중의 주류(mainstream)가 잘못 형성되다보면 마녀사냥(witch-hunt)도 일삼을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고 보면 정치인들이란 자신의 정치적 소신(political belief)과 민심의 바다(sea of public sentiment) 사이에서 외줄타기(tightrope walking)를 하는 사람들인 셈이다. 그러기에 정치인들은 적어도, 해신제(海神祭)를 드리고 출항하는 어부들처럼 ‘민심’이라는 바다 앞에선 자신의 정치적 소신이 어떻든 항상 겸손해야 한다. 민심을 함부로 운운하는 태도, 특히 자신의 정치적 소신에 맞추어 아전인수(我田引水)식으로 민심을 운운하는 태도는 겸손(humility)이 아니라 오만(arrogance)이다. 민심의 바다는 그런 오만을 보았을 때, 이내 급변하면서 냉혹하게 심판을 가한다. 그래서 요즘처럼 민심이 들끓을 때에는 더 깊고 변덕스러운 민심을 읽어내야만 하는 숙제가 그들에게 내려지는 것이다.

* ‘김재원의 영어어휘 톡톡 talk-talk’ 코너는 제주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한영과에 재직 중인 김재원 교수가 시사성 있는 키워드 ‘영어어휘’를 통해 그 안에 담긴 어원적 의미를 들려주는 스토리텔링 해설 코너입니다. 제주 태생인 그가 ‘한줄 제주어’로 키워드 영어어휘를 소개하는 것도 이 코너를 즐기는 백미입니다.

# 김재원

제주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 한영과 교수(現)
언론중재위원회 위원(前)
미래영어영문학회 회장(前)
제주대학교 통역번역대학원장(現)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국토부 소속 공항공사와 JDC는 제주에서 번 돈 제주에 2021-03-19 13:54:59
국토부 공항공사 제주도민 안전 방치할거냐?
위험하다고 주장하는 얘들이 제2공항 찬성한다.
왜 제주공항 관제 개선 방치하냐?
국토부국장 니네가 제주공항 위험하다고 주장했잖아?
그럼 지금 제주공항 이용하는 도민과 온 국민은 위험 속에 무방비로 방치된다는 거냐?
왜 시설개선을 안하는거야?
제2공항 때문에 매몰비용 된다고 아직도 우기는거냐?
제2공항 지어질때까지 제주공항 방치하면 결국 아무것도 안한다는거네. 도민생명은 누가 책임지고?
제2공항 안지어질거니까 제주공항 방치는 계속 되고 도민생명과 안전은 아무도 책임 안진다 이거네.
도민 안전은 도전과제가 아니다.
당장 시설개선해라.
원래 계획에도 있었던 단기확충 2단계
시설개선 빨리 나서라.
국토부는 제주공항 확충 시설 개선 미루는 직무유기 중단해라.
118.***.***.175

한포니 2021-03-19 13:52:13
현재 제주도 안 인구 편재에 의한 다수결의 횡포!!! 민심, 도민 여론은 겉으로 민주주의인 척하는 위선!!! 도민과 국민의 공항 이용의 안전함과 쾌적함, 동서 균형발전, 100년 후 제주의 미래를 도모하는 것이 대세!!! 이 분위기 거역할 수 없음!!!
223.***.***.229

●원희룡은 결국엔 꼼수 정치인 그 이하도 이상도? 2021-03-19 13:47:22
과거 영리병원도 따를것처럼 공론조사 하더니 말장난하며 뒤엎고 이번 제2공항도 반대로 나온 여론조사 결과 팽개치고. 약속 지킬것처럼 해 놓고 지 뜻과 안 맞는 결과 나옴 바로 핑계거리 말바꾸기 해버리는 사람들이 가장 혐오하는 믿을수 없는 속된 말로 얍삽한 꼼수 정치인 이미지로 굳어간다. 결국 지 뜻대로 되는건 말장난일뿐 주권자는 도민이기에 도민의 뜻대로 제2공항은 폐기될 것이며 원희룡은 꼼수 정치인 이미지 각인되어 지금의 지지율 이하로 퇴출될 것이다. 신뢰를 저버린 꼼수는 도민의 뜻이란 정도를 이길 수 없는 것이다.
121.***.***.5

용담 토박이 2021-03-19 13:21:42
서쪽에 투기를 했는데 성산 2공항 들어선다니까 배아파서 헛소리하는거 아니냐
티비 토론하는 것도 못 봤냐 현 공항이 포화상태며 착륙할 때면 상공에서 3-40분 대기 하는건 비일비재한다 안하더냐 똥개들아 전 제주도민을 포함한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편안게 전지역을 균형발전하기 위함이라는걸 모르냐 그리고 대가리에 똥만 들어가는 몇 몇 놈들은 2공항 들어서면 대정, 서쪽 사람이 멀어서 어떻게 이용하냐하는데, 현공항을 사용하면 되는데 말도 안되는 생때를 부리냐
못난 인간들아 제2공항 찬성하면 무조건 투기꾼으로 보는데 내가 알기론 진정 신도 쪽에 처음 공항이 난다는 소문을 듣고 그곳에 투기한 놈이 발악을 하는 것으로 밖에 안 보인다.
223.***.***.160

용담 토박이 2021-03-19 13:20:56
2공항인접지역 성산읍 여론조사 엠브레인퍼블릭 조사에서는 ‘찬성’ 의견이 65.6%로, ‘반대’ 33.0%보다 32.6%p 높았다.
한국갤럽 조사에서도 ‘찬성’ 의견이 월등히 높았다. 찬성 64.9%로 반대 31.4%와는 33.5%p 격차가 났다. 이건 아예 무시하고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인간들하고 아무런 연관성도 없는 여론조사 가지고 미주알 고주알 하며 김치국물 마시지 말고 기다려라 멘붕이 올 것이다. 공항부지 인접지역여론조사가 더 중요하지 공항하고 무관한 서쪽 투기꾼들에 발악하는 여론조사는 아무런 의미가 없고 참고용일뿐
제주를 망조들게 만드는 박찬식, 문상빈, 강원보, 김성관 서쪽투기꾼들에 똘마니들 14 188, 118 175 맛이 간 놈. 며칠 안남았다. 원희룡지사 머리가 어떤 머린지. 한달만 기다려봐라
223.***.***.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