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혁신센터 입주기업 카랑, 55억원 투자 유치 눈길
JDC 혁신센터 입주기업 카랑, 55억원 투자 유치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DC 제주혁신성장센터 입주기업인 (주)카랑이 55억원 규모의 시드머니 투자를 유치했다.
JDC 제주혁신성장센터 입주기업인 (주)카랑이 55억원 규모의 시드머니 투자를 유치했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JDC)는 제주혁신성장센터 자율‧전기자동차 산업 분야 인큐베이팅센터(KAIST 위탁 운영) 입주 기업인 ㈜카랑(대표 박종관, 이대형)이 55억원 규모의 시리즈A(최초 투자금, 시드머니)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라운드에는 메가인베스트먼트, 세종벤처파트너스, SK증권, PTR자산운용, IBK기업은행, 디티앤인베스트먼트 총 6곳의 투자사가 참여했다.

카랑이 제공하는 출장정비 서비스 카수리는 고객이 정비소에 찾아가는 불편함 없이 전문 정비사가 고객의 집, 회사 등에 직접 찾아와 엔진오일과 배터리를 교체해 주는 프리미엄 출장 정비 전문 브랜드로 매년 2배씩 이용률이 큰 폭으로 증가하며 누적 정비 건수 10만건을 돌파했다.

또한 높은 고객신뢰도를 바탕으로 티맵(Tmap), 카카오내비(KakaoNavi), 힐스테이트Hi-OT, 아파트너 등 생활밀착형 서비스브랜드들과 제휴해 바로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도 런칭했다.

JDC와 KAIST에서는 ㈜카랑을 비롯한 입주기업의 자금 유치를 위해 피칭과 IR자료 작성 컨설팅, 멘토링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정기적으로 투자 관련 세미나를 개최하며 다양한 영역의 투자자와의 네트워크를 구축해 기업의 IR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카랑 박종관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더 신뢰도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 출장 정비뿐만이 아닌 차량 관리 전반을 믿고 맡길 수 있는 토탈 차량관리 플랫폼으로 성장하기 위한 기초를 다질 것"이라며 "차량의 모든 관리를 '카수리'를 통해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는 '내 차 주치의' 서비스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JDC 강충효 산업육성팀장은 “카랑과 같이 유망한 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제주혁신성장센터로 유치하고, 기업들이 제주를 기반으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JDC와 KAIST가 사업의 성장과 기술 양쪽 측면에서 적극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