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제2공항추진연합 “민주당 의원들 앞장서라” 성토
제주제2공항추진연합 “민주당 의원들 앞장서라” 성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의소리
제주제2공항추진연합은 30일 오전 11시 제주시 이도이동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소속 제주지역 국회의원 3인과 도의원들을 성토했다. ⓒ제주의소리

제주제2공항추진연합이 30일 오전 11시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소속 국회의원 3인과 도의원들은 당론 뒤에 숨지 말고 찬성 민의 앞에 나서라”고 성토했다. 

제주제2공항추진연합은 “제주지역 국회의원 3인과 대부분 민주당 도의원들은 제2공항을 반대하며 발목을 잡아왔다”며 “제2공항 유치 추진에 힘써야 함에도 정치적 계산에만 몰두하며 도민 안전과 편의를 외면하고 분열과 갈등을 조장해 왔다”고 주장했다. 

이어 “기존 제주공항 확장은 바다 매립과 환경 훼손, 제주시 원도심 문제, 소음 등으로 불가 결정이 났다. 신공항은 대규모 부지매입과 오름 절취 등 환경 훼손을 피하기 어려웠다”라며 “이에 따른 대안으로 제2공항 건설이 발표된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주지역 위성곤, 오영훈, 송재호 국회의원 3인은 제2공항 반대 중심에 있었다. 국정을 다루는 국회의원들이 대형 국책사업에 대해 찬반 입장은 표명하지 않으면서 절차적 정당성과 도민 합의를 빙자하며 갈등을 조장해 왔다”고 피력했다. 

이들 단체는 “국회의원 3인이 적극 나섰다면 제2공항은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있었을 것”이라며 “이들은 도민 화합이나 갈등해소를 위해 아무 것도 한 일이 없다. 제2공항 필요성이나 순기능에 대해 언급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또 “가덕도 신공항은 찬성하면서 제주 제2공항을 반대하는 명분은 무엇인가. 도민보다 부산시민이 중요하고, 당론이 우선이기 때문인가”라고 되물으며 “소신을 잃고 영혼을 팔지 말아야 한다”고 쏘아붙였다. 

ⓒ제주의소리
제주제2공항추진연합은 30일 오전 11시 제주시 이도이동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소속 제주지역 국회의원 3인과 도의원들을 성토했다. ⓒ제주의소리

이어 “제주 신공항 건설촉구 건의안을 주도했던 김태석 도의원은 당시 제주공항 확장과 신공항을 요청했던 것이지 제2공항을 요청하지 않았다는 말장난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제주도의회 갈등해소특위는 실상 갈등조장특위며 제2공항 반대특위였다”라면서 “제2공항 예정지인 성산읍 고용호 도의원은 제2공항 추진에 대한 분명한 소신으로 성산읍 발전과 지역갈등 해소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여론조사에서 성산읍 주민 여론은 압도적 찬성이었고 분명한 수용성의 결과”라면서도 “지역구 위성곤 의원은 지역을 위한 아무런 행동과 노력을 보이지 않는다. 지역구 민의에 따라 적극 제2공항 추진에 앞장서달라”고 말했다. 

이어 “도의회는 정부에 책임을 떠넘기려 하지 말고 도민 대의기관으로서 역할을 다 하고, 국회의원 3인은 제2공항 건설에 역할을 다해야 한다”라며 “정치인들이 제2공항을 정략적으로 이용하며 도민갈등을 조장한다면 배격하고 응징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제주제2공항추진연합 소속 단체(무순)
△제2공항 조천읍추진위원회 △제2공항 구좌읍추진위원회 △제2공항 우도면추진위원회 △제2공항 성산읍추진위원회 △제2공항 표선면추진위원회 △제2공항 남원읍추진위원회 △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 △성산읍청년 희망포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2

김영란법 2021-04-01 03:16:42
우리나라 투기꾼은 정부와 민주당이였다. 전남지사 출신 당대표 이낙연이가 해저터널 주장했었고 전북출신 총리가 제주와서 한다는 말이 제3의 길도 모색할수 있다는 검은 속내를 드러냈다. 수익성이나 경제성이 없고 25조 이상 드는 국가 예산을 쏟아부어 전라도쪽으로 제주도를 핑계삼아 해저터널 뚫어서 전라도 땅값을 올리려는 의도로 제2공항에 대하여 언급을 회피하거나 제3의길 얘길 유도한것이다. 국가예산을 아끼거나 올바르게 집행해야되겠다는 공직자로서의 책임이나 의무는 찾아볼수 없다. 이게 현정권의 실상이다.
14.***.***.125


제주사랑 2021-03-31 11:16:44
지난주에 환경스페셜보고 느끼는게 없어요? 제2공항 건설시 수많은 오름과 빗물이 스며드는 숨골이 훼손되고
철새 수천마리가 쉬어가는 곳들이 위협받는다잖아요?! 이런 환경까지 위협주면서까지 추진해야겠나요?
211.***.***.73

2공항은 제주의 미래고 국민의 안전이다 2021-03-31 04:14:09
원글.건설만이 해결이다 

1. 언제부터 철새니 환경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제주 서부지역에서 살았나 이는 자기들 이익이 침해될까 걱정되어서 반대한다고 말을 못 하니까 할 수 없이 철새니 환경이니 들먹인 것이다
2. 반대할려거든 2공항 입지발표 이전부터반대했어야지 왜 성산발표 이후부터 반대하냐
이는 서부지역 사람들이 자기 지역에 선정이 안 되니 반대한 것이다
3. 2공항 건설로 서부지역 사람들은 토지 수용도 안 되고 소음피해 하나 없는데 왜 반대하냐
이는 입지가 서부지역이 아니기 때문이다
4. 영종도, 김포공항에 철새가 지금도 오고 있고 환경에 아무 이상이 없다 천성산터널 사패산터널이 입증하고 있다
*오로지 지역이기주의 때문에 반대했다
*삶의터전을 잃고 소음피해를 입는 당사자
가 압도적으로 찬성했다
*고시하고착공하라
175.***.***.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