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교육청, 백합꽃으로 43 추모-화훼농가 살리기 일석이조
제주교육청, 백합꽃으로 43 추모-화훼농가 살리기 일석이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을 추모하기 위해 제주도교육청이 전 직원에게 백합꽃을 전달했다.
4.3을 추모하기 위해 제주도교육청이 전 직원에게 백합꽃을 전달했다.

제주도교육청은 제73주년 4‧3을 추념하고, 기념일이 많은 4월을 함께 기억하기 위해 2일 오전 전 직원에게 하얀 백합 한 송이씩을 증정하는 행사를 가졌다.

코로나19로 올해 4‧3추념식이 축소 개최됨에 따라 도교육청은 전 직원에게 하얀 백합 한 송이씩을 전달하며, 다양한 방식으로 4‧3을 기억하고 추념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관련 도교육청은 홈페이지에 ‘온라인 추모관’을 운영하는 등 홈페이지를 4‧3에 맞게 새롭게 구성했다. 
   
또한 추념일 전날인 2일 퇴근 시간 전에 구내 방송 <밥상머리 데이트>를 통해 ‘잠들지 않는 남도’ 등을 함께 들으며, 전 직원이 참여하는 4‧3을 도모할 방침이다. 

강동선 총무과장은 “4월은 제주4‧3과 더불어 4‧19혁명와 4‧16 세월호,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등 기념일이 많은 달"이라며 "백합을 매개로 전 직원이 4월을 함께 기억하고 기념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화훼농가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돌킹이 2021-04-02 13:19:12
이 교육청 사람들아~~
이런 것은
도청에서 신경쓰고
아이들 교육에
온 신경을 쏟으라게
누구 입맛에 맞는 거 찾아서
하간 거에 신경쓰지 말고~!!
112.***.***.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