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 추모곡에 친일파 서정주의 ‘푸르른 날’이? 
제주4.3 추모곡에 친일파 서정주의 ‘푸르른 날’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3주년 4.3추념식 식전공연 추모곡 선곡에 비판 목소리
제73주년 4.3추념식 식전 추모공연에서 남성 3인조 보컬그룹 스윗소로우가 서정주 시, 송창식 곡의 '푸르른 날'을 추모곡으로 들려줬다.   ⓒ제주의소리
제73주년 4.3추념식 식전 추모공연에서 남성 3인조 보컬그룹 스윗소로우가 서정주 시, 송창식 곡의 '푸르른 날'을 추모곡으로 들려줬다. ⓒ제주의소리

“눈이 부시게 푸르른 날은 그리운 사람을 그리워하자, 저기 저기 저…”

시인 미당 서정주(1915~2000)의 시를 노랫말로 삼아 가수 송창식이 곡을 붙여 잘 알려진 '푸르른 날'이 제73주년 제주4.3추념식 추모곡으로 울려 퍼졌다. 

3일 오전 10시 식전 추모공연으로 남성 3인조 보컬그룹 스윗소로우의 목소리로 불려진 '푸르른 날'은 추념식장을 채운 4.3희생자 유족들과 기관단체장들의 마음에 큰 울림을 전했다. 

그러나, 일각에선 조국 분단에 반대하고 완전한 민족의 독립을 열망한 제주4.3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자리에 하필이면 대표적 친일작가인 '미당 서정주' 시인의 시를 가사로 한 '푸르른 날'을 추모공연 곡으로 정했는지 의아해 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국화 옆에서'를 비롯해 '자화상', '푸르른 날', '귀촉도', '동천冬天' 등 민족적 정서와 가락을 담은 서정주의 많은 시는 국민적 애송시로 사랑받아 온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서정주는 일제 말기에 징병을 종용하는 글과 친일시를 발표했고, 전두환 신군부를 찬양하는 친독재 행보를 저질러 많은 비판을 자초한 장본인이다. 

이 때문에 ‘천황을 찬양한 적극적 친일(親日) 작가’, ‘권력에 아부하는 해바라기 시인’이라는 욕된 이름이 서정주에게 따라 붙는다. 

이날 추모공연을 지켜본 도민 김 모씨(55)는 "가수 송창식씨가 만든 노래이긴 하지만 노랫가사가 대표적 친일파 시인인 서정주의 작품 아닌가"라며 "4.3희생자와 유족들을 추모하고 위로하는 국가추념식에서 왜 하필 이 노래가 추모곡인지 의아하고 통탄스럽다"고 꼬집었다. 

생전의 서정주는 지난 그는 1992년 월간 '시와 시학'에서 자신의 친일행적 시비와 관련해 "국민총동원령의 강제에 따라 어쩔 수 없이 징용에 끌려가지 않기 위해 친일문학을 썼다. 살기 위해 어쩔 수 없었던 일"이라며 자신의 입장을 적극 변론한 바 있지만, 그의 친일.친독재 행적은 씻기 어려운 과오로 남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4
제주인 2021-04-05 16:33:59
이번 일은 누군가의 사과가 필요합니다! 앞으로 정신 똑바로 차려야합니다.
39.***.***.163

정통 2021-04-05 09:59:53
우리사회에 인식에 한계를 보는것 같다 4.3에 의미를 되새기는 조금더 세세한 주위가 필요한데 ,,, 행사를 위한 행사를 하기때문에 이런일이 생기는 것이다
121.***.***.151

어벙이재인이 2021-04-04 21:45:00
강창일이가 일본대사로 가서 "문재인은 반일이 아닙니다"라고 했다. 토착왜구는 바로 문재인이지.
문재인이가 중국몽을 하더니 식약처 공무원이 "우리나라가 중국의 속국이다"라는 발언을 했다.
미친놈들 많아!
68.***.***.76

고근산 2021-04-04 15:41:59
4.3이랑 친일이랑 관련이 없으니 불러도 된다는 사람 뭐냐?
친일파의 곡을 "국가행사"에 부른 것이 문제인거다.
4.3이든 5.18이든 부르면 안된다는거다.
그리고 4.3이랑 친일파랑 관련없다고?
당시 군인 및 이승만 앞잡이 보수청년단의 상당수가 친일앞잡이 출신이었다.
27.***.***.232

제주시 2021-04-04 15:12:30
4.3사건은 양쪽에 당한 제주도민의 아픔인데 조국분단에 반대하고 완젼한독립?? 무슨말이지??아무것도 모르는 제주 어른들 자기네 입맛에 맞춰서 양쪽에서 학살 했으면서 뭔말이냐 이게....우리 외할아버지도 그때 돌아가셨지만 누가보면 반대하고 완젼한 독립을위해 운동하다 돌아가신줄 알겠네
참내......
10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