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남 마사회장, 측근 특혜 채용·막말 논란
김우남 마사회장, 측근 특혜 채용·막말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회장, 측근 특채 막히자 “이 XX가” 막말
김우남 전 의원
김우남 한국마사회장.

제주지역 3선 국회의원 출신인 김우남 한국마사회장이 측근 특혜 채용을 지시하고 직원에게 폭언을 일삼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한국마사회 노동조합에 따르면 김 회장은 국회의원 시절 보좌관 A씨를 비서실장으로 채용하려다 절차상 문제가 있다며 가로막은 직원을 향해 폭언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마사회 노동조합에 따르면 김 회장은 측근 채용을 막은 직원에게 “이XX야” 같은 욕설을 했다. 

기존 규정에 따르면 비서실장 등 회장 측근 인사는 회장 뜻에 따라 채용이 가능했으나 국민권익위원회 권고에 따라 임의채용 규정이 삭제돼 이번 사안에는 적용이 불가능한 것으로 밝혀졌다. 

노조는 지난 11일 성명을 통해 “김 회장은 측근 채용이 힘들다는 간부들에게 부당한 지시를 요구하며 폭언을 했다”며 “간부와 직원들에게 입에 담기 힘든 욕설을 한 김 회장은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김 회장이 채용하려던 전직 보좌관은 결국 마사회 자문위원에 위촉된 것으로 알려졌다. 

김 회장 측은 “직원에게 업무상 질책을 하던 중 부적절한 언행을 한 건 맞지만 당사자를 만나 사과했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5
잘콴다리 2021-04-18 07:52:59
본디 타고난 바탕이 그러하니 경헐줄 알았주.
제주도민이란게 챙피헝게
그만뒁 어디 강원도 산 골짝이강 살아시민 조큰개
125.***.***.223

보는눈 2021-04-15 14:45:34
왜 거느령상케 하나요

언행을 신중히 햇어야지요

조용히 내려와 손자랑 하루가 지룻치않케 사는게 답이라보오
39.***.***.161

마사회가 2021-04-15 04:31:12
공기업 개혁 주장하는 우남이 엿맥일려고 저럴수도 있음. 감찰결과 보고 까야 됨. 마사회 vs 김우남 자강두천의 싸움임
211.***.***.106


제주인 2021-04-14 19:01:25
마사회 노조 진짜 무섭다^^기득권을 놓지 않으려고
직장에서 상사의 약점을 들추어내고자 비밀리에 녹취를 하다니 , 어디 무서워서 직장생활을 하겠냐?
그 사람들이 누구의 지시를 받아 음직이는거같다^^
일부러 화를 돋구어 막말 나오도록 하려고, 그렇지 않으면 왜 회장실 들어갈때 왜 녹취준비하고 가겠냐?
그 직원에게도 책임을 물어야한다^^
125.***.***.1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