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객 정원초과 운항 제주 도항선 적발
승객 정원초과 운항 제주 도항선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전 11시 30분께 제주시 한림읍 한림항과 비양도 사이를 오가는 도항선 A호가 정원보다 승객을 많이 태운 채 운항하다 적발됐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이날 A호가 승객을 초과 승선시켜 운항한 것을 확인하고 유선 및 도선 사업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18일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16일 오전 11시 22분께 117명이 정원인 A호가 승선 정원을 초과해 승객을 태웠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제주해경이 오전 11시 30분께 비양도항에 도착 입항 중인 A호 탑승 인원을 확인한 결과 성인 131명, 소인 4명 등 정원보다 16명 많은 총 133명이 승선하고 있음을 확인하고 승선 정원 초과 혐의로 A호를 적발했다. 

유선 및 도선 사업법에 따르면 승선 정원, 적재 중량 또는 용량을 초과해 도선에 승선 또는 선적하게 한 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올해 2월 22일부터 5월 31일까지 각종 해양안전 위반 사범을 특별단속 중이다. 승선 정원, 적재 중량·용량을 초과해 승선·선적하는 행위 등 고질적인 문제점을 해결해 국민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한 사명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7777 2021-04-19 12:36:01
세월호 보고도 그냥 돈벌이에 눈이 멀어서 ..............
121.***.***.184

운항정지.벌금 2021-04-18 21:51:00
운항정지 및 벌금과 더불어 항해사 면허증 취소 시켜야 한다. 승선시에 표를 받으면서 확인하고 있을터인데 해경을 웃습게 봐서 그렇다.
무관용원칙으로 선장 항해사 면허 취소 시켜야 한다. 선박안전법 위반. 여객선 운항관리법위반...
112.***.***.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