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모 어린이집 학대 피해 아동 늘어…3명 구속영장 추가 신청
제주 모 어린이집 학대 피해 아동 늘어…3명 구속영장 추가 신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대 피해 아동 21명→29명...법원, 추가 가해교사 3명 영장실질심사
아동학대 혐의를 받는 제주 모 어린이집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가운데, 10일 이들 5명의 학대 혐의 교사들이 해당 어린이집에서 피해 아동 학부모들을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학대 혐의를 받고 있는 교사들은 부모들을 상대로 아동학대 경위를 묻는 질문에 별 답변없이 무릎을 꿇은 채
제주 모 어린이집 상습 아동학대 관련 입건된 가해교사와 피해 아동이 늘었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최근 제주에서 불거진 어린이집 상습 아동학대와 관련해 피해 아동이 21명에서 29명으로 늘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제주경찰청은 추가 조사 과정에서 아동학대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아동복지시설종사자등의아동학대가중처벌) 위반 등 혐의로 입건된 교사와 피해 아동 수가 늘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교사 2명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구속 송치된 가운데 교사(20대 2명, 30대 1명) 3명에 대한 구속영장이 추가 청구됐다.

경찰은 해당 교사 3명에 대해 아동 가해 횟수가 많은 점을 고려했다며 영장신청 배경을 설명했다.

법원은 19일 영장실질심사(구속전피의자심문)을 거쳐 구속 여부를 판단하게 된다. 발부 여부는 이날 오후께 결정될 전망이다.

아동학대 혐의로 입건된 교사는 당초 2명에서 5명, 7명, 9명으로 계속 늘었으며, 현재는 가해교사 9명과 원장 등 총 10명이 입건된 상황이다.

앞선 3월 24일엔 교사 A씨 등 2명(20대 1명, 30대 1명)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바 있다.

조사 과정에서 밝혀진 피해 아동도 1세부터 5세까지 무려 29명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 가운데 장애아동은 11명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피해 아동 역시 사건 초기 10명에서 13명, 16명, 21명, 29명으로 계속 늘어났다. 

심지어 가해 횟수가 많아 추가 구속영장이 청구된 교사 3명 중 2명은 장애아동 전담 특수교사다. 

경찰 등에 따르면 입건된 A어린이집 교사들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원아들을 수시로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바닥에 있는 아이의 한쪽 손을 질질 끌거나 손으로 머리를 때리는 등 행위가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잡히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ㅎㅇㅀㅇ 2021-05-12 21:55:43
어린이집 실명을 공개해라. 동연한 걸 왜 안 하나
39.***.***.44

유아교육과 2021-04-19 14:15:24
어릴떄부터 어린이집선생님이 되고싶어 유아교육과에 부푼 꿈을 가지고 지원해서 합격했어요
그런데 선배들 갑질에... 욕설에.. 폭언까지 시달려 중도퇴학처리 하고 나왔었네요...
지금은 한 아이의 엄마로 자리잡고 살고있지만,.. 그때 받은 큰 상처로 인해 제 꿈을 포기했었지요..
이런 몇몇 사람들이 어린이집 선생님으로 들어가는걸 보고.... 정말 내 생각과는 너무달라서 ... 큰 충격을 받았었던 내.. 20대 초반의 기억들... 어린애들이 무슨죄라고..
112.***.***.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