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쇼핑 틀면 나오는 제주...항공기 이용객 2배 급증
홈쇼핑 틀면 나오는 제주...항공기 이용객 2배 급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에도 3월 제주행 항공기 81.2% 탑승률 '성수기 수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도 봄철 관광객이 늘면서 1년만에 제주기점 항공기 이용객이 2배로 급상승했다.

19일 제주도에 따르면 올해 3월 기준 제주기점 항공기 이용객은 출발과 도착을 포함해 198만2306명이다. 공급석 대비 탑승률은 81.2%로 성수기를 방불케 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97만4542명과 비교해 갑절 이상 늘어난 수치다. 이용객이 늘면서 올해 3월 항공기 운항편수도 1만3055편으로 하루 평균 421대까지 치솟았다.

제주에서 코로나19가 확산되기 시작한 2020년 3월 6628편과 비교해 갑절 가까이 늘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 1일 기준 운항편수는 214편에 불과했다.

제주는 코로나19 확산 직전인 2020년 2월 초 하루 항공편수가 460편을 웃돌았다. 2월21일 제주에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관광객이 줄면서 항공 편수도 급격히 감소했다.

급기야 지난해 3월 초에는 하루 운항 편수가 210편으로 급감했다. 여름 성수기 일시적으로 400편에 오르다 올해 초 230편대 줄었지만 봄철 관광객이 늘면서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5인 이상 집합금지 명령으로 개별 관광객이 늘면서 TV홈쇼핑에는 연인과 가족을 겨냥한 제주관광 상품이 연이어 전파를 타고 있다.

최근에는 1인당 하루 3~5만원대 자유여행 상품까지 등장했다. 개별 관광객 증가로 렌터카 수요는 물론 가족 단위 숙박시설 예약률도 오르고 있다.

관광객 증가로 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지만 덩달아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실제 4월 한 달간 제주 확진자 48명 중 절반에 가까운 22명이 다른 지역에서 입도 후 확진된 사례다. 16명은 관광객, 4명은 도민의 다른 지역 방문, 2명은 다른 지역 확진자의 접촉이다.

제주도는 가정의달 5월 황금연휴를 맞아 더 많은 관광객이 방문할 것으로 보고 유증상자의 방문 자제와 사회적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당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제주공항 접속 지연은 시설 개선하지 않은 국토부 문제 2021-04-21 00:16:09
공중에서 항공기가 빙빙 도는 이유는 뭘까?
수 십년 전에 지어진 작은 터미널 건물 옮기지도 않고 공항 가운데 떡하니 자리잡고 있어서 항공기가 이착륙 한 이후 들어오는 유도로와 주기장 공간이 협소하다. 그러니 접속공간도 작아 대기시간이 길어진다.
대구모 신축 터미널이 필요한데 계속 미룬다.
우후죽순 생긴 저가항공사들이 코로나로 인해 인력 줄이면서 접속 지연이 계속 일어난다.
저가항공사들의 무리한 운항 스케쥴에 접속 지연과 항공정비 청소관리 지연 등이 계속 일어나 항공기 연착이 생기는거다.
관제장비와 인력도 모자라 항공관제 뿐만 아니라 지상관제도 별도의 인력 장비가 필요한데 국토부가 안 늘린다.
이 모든걸 개선하면 제2공항은 굳이 필요없다는게 반대측 논리 주장이다.
틀린 말 하나도 없다
14.***.***.57

성산의방주 2021-04-20 20:33:50
요즘 비행기 타면 고도 3000미터쯤에서 마라도와 추자도를 한두바퀴 더 돌고 한시간 반만에 착륙한다.

비행기 5~6대가 제주도 상공을 빙빙 돌고 차례되면 착륙한다.

이런 지경인데? 제주공항 확장이 말이나 되는 소리인가?
정말 제2공항 반대파들은 눈이 없는 것인가?

제발 이 빡빡한 현실을 보고 , 민주당은
백신 확보 못한 원죄가 있음에도 불구하고,제 2공항 관련하여 도지사 노름에만 이용하고 있다.

반대한다고 민주당이 도지사 되지않는다!


제주 경제 폭망 위기다.! 생각좀 하며 살자.
49.***.***.251

제주도가 언제부터 싸구려 방역도피처냐? 2021-04-20 18:18:46
제주도청, 관광공사, 관광협회 수준 낮은 싸구려 관광정책에 대기업에 중국자본 난개발로 제주도가 말 그대로 싸구려 관광지가 되버렸다.
국토부는 관광객 밀려가든 말든 제주도민 건강과 안전 관심 없고 원희룡도 대권놀음에 바빠 무관심.
그러니 제주도는 그냥 싸구려 방역도피처로 인식, 아무 죄의식 없이 미안함 없이 조심함 없이 제주도 밀려들어온다.
골프장에 호텔들,
렌터카가 만원이란다.
도민 감염은 계속 늘어가는데 원희룡은 오늘도 서울 출장인가? 써글!
223.***.***.183

2021-04-20 18:17:47
하..시발 그래 다같이 죽자 시발
118.***.***.53

성수기 2021-04-19 22:06:01
이러면 이사람들이 쓰는 돈은 다 어디로 감신고?
제주의 상가들이 다들 어렵다고 하는데, 이사람들은 도데체 어디강 돈을 쓰는 건고?
상가들이 엄살을 허는건지, 엄한 곳만 가서 돈을 쓰는 건지 모르겠네.
어쨌던 제주도 올해 세수는 줄지 않허켜.
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