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갈등위 개최’ 논란에 원희룡 “국토부가 거짓말”
‘제2공항 갈등위 개최’ 논란에 원희룡 “국토부가 거짓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정질문] 성산읍 간담회 '갈등위 찬성의견' 발언, 국토부-원희룡 진실 공방
지난달 31일 서귀포시 성산읍사무소에서 열린 성산 주민과의 대화에 참석한 원희룡 제주도지사. ⓒ제주의소리
지난달 31일 서귀포시 성산읍사무소에서 열린 성산 주민과의 대화에 참석한 원희룡 제주도지사. ⓒ제주의소리

[기사보강-4월23일 15:00]서귀포시 성산읍 주민과의 간담회 중 제2공항 관련 돌발발언으로 진위 논란을 일으킨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뒤늦은 해명에 나섰지만, 국토부의 해명이 거짓이라고 정면 반박해 진실공방이 불가피하게 됐다.

[제주의소리]가 지난 4월1일 '국토부 갈등관리위원회' 개최 여부를 지적한 (관련기사- “국토부 갈등위가 정상추진?”...원희룡 제2공항 돌발 발언 진위 논란) 보도의 국토부 해명에 대해 "국토부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반박하면서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23일 속개된 제394회 제주도의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 도정질문 중 강성의 의원(더불어민주당, 화북동)의 질문에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강 의원은 "지난달 성산읍 주민간담회에서 '(국토부 갈등관리위원회가)제주 제2공항 정상추진에 대한 의견을 냈다'고 했는데 사실인가"라고 물었다.

답변에 나선 원 지사는 곧바로 "사실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왕 질문했으니 답변드린다. (당시 위원회는) 국토부 관리 소관에 서울 소재 사무소 건물에서 열렸다. 전체 위원회는 아니고 공항 관련 자문위원들이 긴급하게 모였다"고 설명했다.

이에 강 의원이 "공식적으로 열린게 맞느냐"고 되묻자 원 지사는 "비공개로 열렸다. 회의록도 남기지 않은 회의였다. 다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그러면서 "국토부가 그 부분을 부인하고 있는데, 큰일 날 얘기다. 국토부가 거짓말하면 안된다"고 작심 발언했다.

이 논란은 원 지사가 지난 3월 31일 성산읍 지역 자생단체장 등이 참석한 간담회 자리에서 "지난주 국토부 갈등관리위원회 압도적인 다수가 제2공항 여론조사는 참고용일 뿐이라는 의견을 제출했다"는 취지의 돌발발언을 하면서 촉발됐다.

이는 곧 진위 여부에 불을 지폈다. 원 지사의 발언과는 달리 국토부가 해당 위원회를 개최한 적이 없다고 적극 해명하면서다. 

당시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갈등관리심의위원회가 열린 적이 없다. 굳이 거슬러 올라간다면 올해 초 갈등관리종합계획에 대한 이상이 없는지 심의를 한 것이 전부였다"고 원 지사가 발언한 국토부 갈등관리위 회의 개최 자체를 부인했다.

원 지사가 '지난주' 열렸다는 위원회의 최근 개최 일정은 석 달 전이 마지막이었다는 해명이었다. 이 자리에서도 국토부의 전반적인 갈등 현안에 대해 점검했을 뿐 제2공항에 대한 의견을 집중적으로 주고받지 않았다고도 덧붙였다.

이같은 국토부의 해명과 달리 원 지사가 다시 "국토부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반박, 전면 대치하면서 진실공방으로 치닫게 됐다. 

원 지사의 발언에 국토부도 화들짝 놀랐다. 국토부 제2공항 담당 관계자는 "제2공항 관련한 사안 자체를 갈등관리위원회 소관으로 보내지를 않았다"고 기존 입장을 고수했다. 다만 "비공식적으로 전문가 자문을 몇 차례 들은적은 있다. 원래 통상적으로 갖는 자리인데 이를 오해했을 가능성은 있다"고 한발 물러섰다.

국토부 갈등관리 담당 부서 관계자도 "갈등관리위원회 관련 업무를 총괄하고 있지만, 저희 쪽에서 제주도 공항과 관련해 전혀 논의된 적이 없다. 공항 관련 분과 자체가 없다"며 "지사가 갈등관리심의위원회의 명칭을 혼동했을 수는 있지만, 위원회가 소집돼 의견을 구한 적은 없다"고 밝혔다.

진실공방에도 불구하고, 도민사회가 첨예하게 찬반으로 나뉘어 갈등이 증폭되고 있는 제2공항 문제를 두고 원 지사가 '제2공항 강행' 의견에만 유리하게 적용한 발언이라는 점은 여전히 논란을 해소하지 못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6
한심한 찌라시 2021-04-23 15:03:31
제주발전을 위해 머리 맞대고 건설적인 대안을 찾아도 모자랄 판에
맨날 제주의헛소리는 원지사를 물어 뜯을려고 혈안이 되어 있구나
반대꾼들도 나쁜 넘들이지만
이런걸 큰 문제인양 떠들어대는 찌라시가 더 큰 문제다
앞으로 등록 취소하고 폐간해야 될
찌라시 중의 찌라시가 제주의헛소리다
223.***.***.107

도민 2021-04-23 13:31:08
찬성파들 화력 보여줍시다.
지사님 믿고 지지해야 합니다.
2공항 확정 짓어놓고 서울 가자~~
175.***.***.126

2공항을무산시킬려면 2021-04-23 13:17:20
2공항을 무산시킬려면
"새로운 동굴 발견" 뭐 이런 거
항공모함급 큰 것 내놔야지~
쉬파리 똥만한거 겨우 이것 가지고 되겠니?
211.***.***.68

2공항은 제주의 미래고 국민의 안전입니다 2021-04-23 16:58:53
●제2공항 추진의 이유들●
원글 쓰신 분께 미리 양해를 구합니다 .내용 보충
1. 제2공항을 대체할 뚜렷한 대안이 없는점
2. 부지선정/사타/예타/재검토 과정을 모두 통과한 국책사업을 여론조사로 취소할 법적 근거나 사례가 없다는 점
3. 5년간 토지거래허가제와 개발제한구역으로 묶인 성산주민 피해가 막대하다는 점
4. 포화상태인 현제주공항을 이용하는 국민과 도민의 안전은 여론조사 결과와는 무관하게 계속 위협이 된다는 점
5. 제2공항 반대단체나 반대한 도민들이 항공사고시 책임질 수 있는 사안이 아니란 점
6. 지역적 현안을 뛰어넘는 국민안전문제는 지역여론조사로 결정할 사안이 될 수 없다는 점
7. 이번 여론조사는 현공항 확장이 사고위험으로 완전히 배제된 점
8 성산읍 별도조사,즉 2공항 건설로 가장 밀접한 영향을 받는
성산읍주민의 주민수용성을 가장 중요하게 고려해야되는 점

등으로 볼때 제주 제2공항은 추진 될 수 밖에 없습니다
118.***.***.240

제발 2021-04-23 16:02:30
뻔뻔한 내로남불당 국개의원들과 도의원들에게 놀아나지 마시고, 12월 9일까지 꼭 도정을 이끌어 주십시요. 제발~~~~

지금 상황으론 도지사 보궐선거 해버리면 내로남불당에서 도지사까지 해버리는 상황이 나올 듯 합니다. 그러면 제주의 미래는 없습니다.

빨리 국민의힘에서 차기 후보자를 내정하고 준비 해서 내년 선거때 이길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만약 이른 사퇴로 보궐선거를 하게 만들어서 내로남불당에서 도지사를 하게 만든다면 그 책임 또한 엄중 하리라 생각 됩니다.

견제와 균형 차원에서도 그건 아닌 것 같습니다.

서울 시장 선거에서 이나견이가 뭐라 했나요?
시의원이 다 내로남불당인데 오세후니가 되면 뭘 하겠나?
반대로 지들끼리 다 해쳐드실까봐 오세후니가 되길 간절히 바랐습니다. 제발~~제주를 지켜주세
116.***.***.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