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강정정수장 정비-감염병전문병원 등 국비 건의
제주도, 강정정수장 정비-감염병전문병원 등 국비 건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재정협의회 개최...기재부 "재정협력 강화 계기" 화답
6일 오후 제주도청 백록홀에서 열린 '2021년 지방재정협의회'.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가 노후 정수장 정비사업, 감염병 전문병원 건립 등 지역 현안 사업에 대한 정부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제주도는 6일 오후 2시 제주도청 백록홀에서 기획재정부와 함께 '2021년 지방재정협의회'를 개최했다.

지방재정협의회는 본격적인 예산 편성이 시작되기 전 재정당국과 지자체간 다음연도 재정운용 방향과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자리다.

이 자리에는 최승현 제주도 행정부지사를 비롯해 기획재정부 최상대 예산실장이 참여해 재정여건 및 예산편성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제주도가 건의한 주요 사업은 △노후정수장(강정) 정비사업 106억원 △제주도 감염병 전문병원 건립 23억원 △제주4.3 유적지 체계적 정비관리 24억원 △연안식생조림사업 140억원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지원 이차보전 지원 200억원 등이다.

최승현 부지사는 "제주의 재정상황은 어느 해보다 어려운 실정으로, 경기 침체 국면을 조속히 벗어나기 위한 국가의 재정지원 확대가 절실하다"고 요청했다.

이에 최상대 실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서로의 고충을 이해하고 주요 현안에 대해선 격의 없이 토론함으로써 중앙과 지방의 재정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답했다.

이날 회의에서 건의된 지역 현안사업들은 각 부처의 검토를 거쳐 오는 31일까지 기획재정부에 제출된다. 기재부의 심사를 통해 지원 가능한 사업은 2022년도 예산안에 반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거짓공약정치 2021-05-06 19:56:42
코로나 사태에 빈 병실로 월급루팡이던 의료원은 뭐하고 또 감염병원 예산 달라하는데... 제 할 일은 안하고 그저 거지근성만...
11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