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도서 공사 중 2m 차량서 낙상 50대 골절상
추자도서 공사 중 2m 차량서 낙상 50대 골절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자도에서 공사 작업 중 정차된 2m 높이의 차량에서 떨어진 50대 남성이 골절상을 당했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6일 오후 5시께 추자도에서 공사작업 중 정차된 2m 높이의 차량에서 A씨(51)가 넘어지면서 낙상, 왼쪽 대퇴부 골절상을 당했다.

제주해경은 500톤급 경비함정을 통해 A씨를 제주시내 병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