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선발전 제주서 개최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선발전 제주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제32회 도쿄올림픽 수영·경영 국가대표 선발전을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주시는 선발전 유치를 위해 대한수영연맹과의 협의를 바탕으로 실내수영장 시설 사용 승인과 공인 비준을 마무리했다.

국제수영연맹(FIVA) 승인 대회인 이번 대회에는 총 17개 종목에 임원·심판 100명 및 전국에서 287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제주시는 7개 종목에 4명이 참가한다. 특히 지난해 남자평영 200m 한국기록을 두 차례 경신한 조성재 선수는 평영100m와 200m에 출전해 도쿄올림픽 티켓 사냥에 나선다.

대회는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됨에 따라 선수, 지도자, 심판 등 최소한의 필수 인력만 경기장에 출입할 수 있으며 무관중으로 운영하는 대신 유튜브를 통해 중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ㅋㅋㅋ 2021-05-15 20:20:26
코로나 어셔옵셔 하고 있네 ㅋㅋ
125.***.***.109

5월6월? 2021-05-14 18:41:13
오늘 14일인데, 5월은 아닐테고, 6월이라는 건가?
49.***.***.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