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동반 입원 부모도 확진...6명 추가 'n차 감염 속출'
제주 동반 입원 부모도 확진...6명 추가 'n차 감염 속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강화에도 불구하고 가족 내 전파와 다른 지역에서의 방문자로 인한 n차 감염이 계속되고 있다.

14일 제주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5시까지 6명(제주 #849~854번)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해 누적 인원이 854명으로 늘었다.

신규 확진자 6명 중 4명은 제주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다. 나머지 2명은 코로나19 유증상으로 자발적 진단검사를 받고 확진된 경우다.

제주 849번 확진자 A씨는 3일 확진 판정을 받은 학원강사 관련자의 가족이다. A씨는 자녀를 돌보기 위해 병원에 동반 입원했다. 14일 퇴원을 앞둔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왔다.

853번 확진자 B씨는 10일 확진된 향수목욕탕 방문자의 가족이다. 최초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이 나왔지만 13일부터 근육통,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나 추가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851번과 852번 확진자는 업무차 7일 제주를 방문한 850번 확진자와 8일 접촉했다. 이들은 만남 이후 기침 증상이 나타나자 13일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았다.

나머지 2명은 코로나19 증상이 의심되자 자발적으로 검사 받은 사례다. 제주도는 이들의 진술을 확보하고 접촉자와 동선을 확인하고 있다.

어제(13일) 교생 확진자가 발생한 함덕고등학교에서는 오전부터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학생 109명과 교직원 66명 등 총 175명이 검사에 응했다.

검사 결과는 이르면 오늘 밤부터 순차 통보될 전망이다. 제주도는 교직원 5명과 교생실습생 8명, 수업이 진행된 반 학생 36명 등 총 60명을 접촉자로 분류해 자가격리 시켰다.

오늘 오후 5시 현재 치료 중인 확진자는 125명이다. 가용병상은 218실로 아직 여유는 있다. 자가격리자는 확진자 접촉자 1082명과 해외입국자 267명을 포함해 총 1349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입도객 사전검사 도입 2021-05-15 10:40:45
제주는 월별 확진자 수가 지난해 7월까지는 한 자릿수에 머물러 '코로나19 안전지대'로 일컬어졌다. 하지만 지난해 8월 20명이 발생하며 처음으로 월별 확진자 수가 두 자릿수를 보이더니 11월 본격화한 전국의 '3차 대유행'의 여파로 12월 한 달에만 확진자가 340명이 발생했다.
이어 올해 전국에 '4차 유행'이 시작되자 제주에서는 5월 들어 재유행 국면에 접어들었다.
이는 정확히 작년 12월과 올 5월 두 차례의 대유행 모두 관광객과 도민의 이동이 많아졌던 시기와 일치한다.
특히 관광객 수만 놓고 보면 제주를 오가는 사람들이 많을수록 제주 확진자 수도 증가했다.
입도객 통제관리가 돼야 제주 방역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도민간 감염을 막기 위한 거리두기 상향 이전 입도 전 사전검사가 필수다.
223.***.***.211

도민 2021-05-15 10:29:24
이정도면 원희룡도 코로나 검사받아야하지 않나?
일주일에 몇번씩 비행기타서 출도하고 입도하고, 가서 누굴만나는지 투명하지도 않고, 도정에는 코빼기도 안비추고
외출자제하라고 문자오던데, 공무원들 모임 자제, 이동 자제하라던데 본인은 무시거 그추룩 중한일이 이성 서울만 못강 안달인고, 그디 가믄 뭐 뾰족한 수라도 나왐서??
아니믄 누게가 너신디 막 대통령 되랜 등떠밀어샤?
아니 무사 막 놈의 밥그릇만 좇으멍 지 할일은 냉팽겨치고 밖으로만 나돌암샤? 영하당 이 조근 섬나라 한집건넝 한집 다 코로나 걸령 폭삭 주저 앉아분다이... 맹심허라 너 자리나 잘지키멍 한눈팔라.. 맡은 일을 잘해사 어디 나간덴 해도 향우들이 응원하주, 이추룩 해가민 누가 너를 밀어주크냐
118.***.***.74

누구없소 2021-05-14 23:51:36
도민 방역 책임 지는 사람 거기 누구 없소?
223.***.***.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