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 위해 관광객 입도 제한해야” 도민인식 늘어
“방역 위해 관광객 입도 제한해야” 도민인식 늘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제주 여론조사, 원희룡 방역 '긍정 52%-부정 45%'
사진출처=KBS제주 뉴스 갈무리
사진출처=KBS제주 뉴스 갈무리

최근 제주지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것과 관련, 제주도민들이 확산 방지를 위해 '관광객 입도를 제한해야 한다'는 인식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KBS제주방송총국이 18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원희룡 제주도정의 코로나19 방역 대응에 대해 '매우 잘하고 있다' 3.7%, '잘하고 있다' 48.3% 등 긍정적인 평가가 52.0%로 '못하고 있다' 33.8%, '매우 못하고 있다' 11.3% 등 부정적인 평가 45.1%에 비해 오차 범위 내에서 높게 나타났다.

제주를 찾는 관광객에 대한 인식과 관련해서는 '확산을 막기 위해 관광객 입도를 제한해야 한다' 45%, '공항 선별진료소 등 현 수준에서 통제하면 된다' 26%, '외국인이나 외국에 다녀온 사람의 입도를 제한해야 한다' 17.6%, '관광객을 유치해야 한다' 8.9%로 각각 답변했다.

KBS제주방송총국이 지난해 6월 실시했던 여론조사에서는 '외국인 입도 제한' 답변 비율이 34.1%로 가장 높았고, '관광객 입도를 제한해야 한다'는 답변이 26.6%에 그쳤던 것에 비해 큰 차이를 보였다.

이는 최근 이어지고 있는 지역감염의 발단이 내국인 관광객의 급증에 의한 것이라는 우려가 적용된 것으로 풀이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대한 인식과 관련해서는 '사전 예약해 접종하겠다' 40.2%, '안전성이 검증될 때까지 기다리겠다' 36.5%, '예약하지 않고 차례가 오면 접종하겠다' 21.7% 순으로 파악됐다.

특히 고령층일수록 사전 예약을 하겠다는 응답자가 많았고, 나이대가 어려질 수록 안전성이 검증될 때까지 기다리겠다는 답변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여론조사는 KBS 제주방송총국이 지방선거를 1년여 앞두고 여론조사전문기관 (주)디오피니언에 의뢰해 지난 15일부터 16일까지 제주지역 만 18살 이상 805명을 대상으로 유선과 휴대전화로 시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3.5%p, 응답률은 25.9%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4
걱정이 태산이다 2021-05-20 09:22:12
코로나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는데 이렇게 무방비로 전 국민들이 제주도로 몰려오는게 정상은 아니다.
제주도는 마냥 거리두기를 2단계 이상 유지해야 할듯.
피해는 도민만 보는거주.
223.***.***.134

제한 2021-05-20 02:27:20
방역보다 개발오염을 막기 위해서라도 제한해야한다
112.***.***.61

아니면 2021-05-19 18:19:23
검사받고 온 여행객들에 한해서 12명까지는 단체여행 허용해라!
39.***.***.44

아니왜 2021-05-19 18:18:13
제주도가 중국이냐? 대한민국 사람이 대한민국을 가는데 왜? 차라리 제주공항에 자가검사키트 보급해서 의무 검사해라. 최소한 일부는 걸러내어지겠지..섬사람의 속좁은 생각 버리자
39.***.***.44

포그니 2021-05-19 15:06:52
관광객 입도 제한을 어떻게 할건데요? 대책도 세울수 없는 정책은 언급않는것이
입도객 3일전 검사받고 입도하는분에게 인센티브 정책이 더 효과적일수 있습니다
사기업과 협력해서 관광지 할인권 아님 항공할인권
주고 제주도에서 지원하는 방식
코로나 발생 관리 비용이면 감당될겁니다
10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