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7명 확진 ‘숨은 감염자 여전’ 자발적 검사 절실
제주 7명 확진 ‘숨은 감염자 여전’ 자발적 검사 절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나흘 연속 한 자릿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산세는 다소 꺾였지만 이른바 숨은 감염자의 확진은 계속되고 있다.

22일 제주도에 따르면 21일 하루 2005건의 코로나 19 진단검사를 진행한 결과 7명(제주 #913~#919번)이 양성 판정을 받아 누적 인원이 919명으로 늘었다.

제주는 17일 11명이 확진된 후 18일 4명, 19일 6명, 20일 5명, 21일 7명 등 나흘 연속 한 자릿수를 유지하면서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확진자 456명 중 5월 확진자는 45%인 205명이다. 이중 제주도민은 90.7%인 186명으로 절대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이달 확진자 중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로 추가 감염된 사례는 144명이다. 이는 신규 확진자의 70.2%에 해당한다.

제주도는 지역 감염에 따른 n차 감염으로 숨은 감염자들이 존재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실제 20일 기준 감염 경로 미확인 사례만 32명에 달한다. 이는 5월 신규 확진자의 15.6%다.

도내 누적 확진자 전체 919명 중 감염경로를 확인하지 못한 사례는 9.2%인 85명이다.

16일 확진된 A씨의 경우 단 사흘 만에 가족과 지인 등 8명이 무더기 전파로 이어졌다. 제주도는 A씨를 최초 감염자로 보고 있지만 전파 원인을 아직 확인하지 못했다.

최근 들어서는 확진자 접촉이 아닌 기침과 오열 등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선별진료소를 찾는 자발적 검사가 늘고 있다.

21일 확진자 7명 중 4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였지만 나머지 3명은 코로나19 의심 증상으로 진단검사를 받고 확진된 경우였다.

제주도는 "유증상자 검사자 중 대부분은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아 지역 내 조용한 전파가 진행됐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검사 협조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무능한 방역 무관심한 도지사 2021-05-23 13:35:38
지역사회 경제를 튼튼하게 방어하면 코로나 방어할 수 있습니다.
지역 내 감염 차단은 3단계 거리두기에 해당하는 강력한 조치를 14일 동안 조치하고 입도하는 관광객에 대해서는 사전 검사 받은 사람들만 한정해서 입도허가하면 적어도 코로나 발병 원인의 근본적인 차단 시발점은 됩니다.
공항과 항만에서 걸러지면 지역 내부에서 발생하는 간헐적인 발병은 얼마든지 시간을 두고 잡을 수 있습니다.
이런 방역 조치를 적어도 한 달 정도만 강력히 시행해도 지금과 같이 일상생활의 큰 불편과 사회생활의 불편 없이 지역사회 시스템과 순환경제를 도모할 수 있습니다.
학교와 직장이 정상적으로 돌아가야 자영업도 살아납니다.
사적모임 풀고 밤12시까지 정상적인 영업활동 돌아갑니다.
제주 지역경제를 살리는게 코로나 방역입니다.
220.***.***.89

이웃사랑 2021-05-23 09:05:15
우려가 현실로 다가섰다 평상시와 다른 증상이 있다면 가정에서도 의무적으로 검사ㆍ 마스크 착용을 해야 하는데 ~

늦은감이 있지만 무료로 검사를 하라고 해도 대응하지 않으니 지역 공동체 별로 행정명령으로 검체검사를 진행했으면 한다.

초기에는 개인비용을 지급하면서 검사했다. 지금 숨은 감염자 찾는데는 스스로가 아닌 당국은 행정명령으로 접근하시길요.
222.***.***.199

냅둬라 2021-05-23 07:03:24
제주도 전 도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 실시해라!! 행정명령 내려야 된다!!
106.***.***.250

냅둬라 2021-05-23 07:03:06
제주도 전 도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 실시해라!! 행정명령 내려야 된다!!
106.***.***.250

냅둬라 2021-05-23 07:02:57
제주도 전 도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검사 실시해라!! 행정명령 내려야 된다!!
106.***.***.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