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안덕면 월라봉 역사문화 걷는 길’ 업무협약
제주 ‘안덕면 월라봉 역사문화 걷는 길’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양재현)가 지난 5일 화순리사무소 회의실에서 5개 기관(단체)과 '안덕면 월라봉 역사문화 걷는 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는 안덕면 주민자치위원회와, 감산리(이장 고일성), 대평리(이장 김창남), 화순리(이장 박정수), 사단법인 질토래비(이사장 문영택) 등 5개 기관이 참여했다. 

안덕면은 천연기념물 제377호인 안덕계곡 외에도 군산‧산방산‧월라봉 등 아름다운 비경과 풍부한 역사문화 자원을 간직하고 있는 지역이다. 

특히 월라봉에는 아주 오래전부터 말들이 다녔던 물질과 선각자 김광종 곤밥하르방이 1830~40년대 사이에 약 10년 동안 개척한 물길 등 향토·역사 문화의 보고들이 곳곳에 산재해 있다. 

이번 업무협약과 걷는 길 개설을 통해 안덕면 내의 다양한 향토·역사문화 자원을 널리 알려 안덕면을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찾아오고 머무르는 지역으로 만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