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남 마사회장, 농식품부 해임 건의에 '이의 신청'
김우남 마사회장, 농식품부 해임 건의에 '이의 신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언 및 측근 채용 의혹 해임 사유 아니다"...농식품부 최종 결론은?
김우남 한국마사회장
김우남 한국마사회장

 

김우남 한국마사회장이 농식품부 해임 통보에 대해 '이의신청'을 하며 맞섰다.

김우남 마사회장은 12일 오후 농식품부의 해임 통보에 대해 '해임 사유가 없다'며 이의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농식품부는 지난 1일 김 회장의 측근 채용 지시와 폭언 의혹 등을 한달여 동안 감사한 결과를 김 회장에게 사전 통지하고, 해임 건의했다.

김 회장은 지난 2월 마사회장에 취임한 후 자신의 국회의원 시절 보좌관을 비서실장 특채로 뽑으려고 했으나 인사 담당자가 부정적인 의견을 밝히자 욕설과 폭언을 한 의혹을 받고 있다.

김 회장 측은 일부 마사회 세력들이 함정을 파놓고 의도적으로 녹음을 한 후 외부로 알렸다고 반발하고 있다. 

특히 김 회장은 측근 채용과 관련해선 농식품부와 사전에 협의하려고 했고, 폭언 피해자에게는 두 차례나 사과도 했다고 해명했다.

김 회장측 관계자는 <제주의소리>와 통화에서 "이의 신청 마지막 날인 12일 오후 늦게 농식품부에 이의 신청을 했다"며 "해임 사유가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이 해임 통보에 이의 신청을 함에 따라 농식품부는 김 회장에 대한 감사 결과를 최종 통보할 방침이다.

최종 통보 이후에는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농식품부장관이 해임 건의 제청을 하게 되고, 기재부 공공기관 운영위원회를 거쳐 대통령이 해임 여부를 최종 결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5
선장 2021-07-13 10:54:29
도의원 재목에 운수좋아 국회의원 3선에 낙하산으로 마사회장까지. 자기 분수를 알아야지! 67세면 후배들에게 물려주고 은퇴하시오! 너무 많이 누렸소!
112.***.***.174

제주의소음 2021-07-12 20:31:00
항상 이런식이라
단한번도 싸나이 답게 승복해본적이 없주
구좌사람들
너네도 이제는 반성해라
제주 전지역에서 구좌사람 앉은자리는 검질도 안난다는 설이 퍼진지 수백년 아니냐
제대로된 사람 뽑라는거여
구좌출신이라고 몰빵허지말고
223.***.***.166

df 2021-07-13 11:49:22
참조옥가치 생겨따
저러케 맹글기도 어렵게따
112.***.***.72

돌하루방 2021-07-12 19:10:30
추잡하게 자리에 연연하지마시고 내려옵써
223.***.***.105

7777 2021-07-13 11:14:35
역시 정치 했던 사람들 얼굴이 철판이네.. 부끄럽은줄 모르네
121.***.***.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