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나무 잘라냈더니...세계자연유산 생물다양성 '증가'
삼나무 잘라냈더니...세계자연유산 생물다양성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문오름, 삼나무 조림지역 간벌 후 38종류 고유식물 새롭게 이입
세계자연유산 거문오름 삼나무 간벌지역. 5년만에 누리장나무 등 38종류의 고유식물이 새롭게 이입됐다.
세계자연유산 거문오름 삼나무 간벌지역. 5년만에 누리장나무 등 38종류의 고유식물이 새롭게 이입됐다.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는 2016년 간벌된 삼나무 조림지역의 식생, 수목생육환경 등을 조사 분석한 결과, 삼나무 조림지역 내 식물다양성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8일 밝혔다.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된 거문오름은 낙엽 및 상록활엽수로 이뤄진 자연림과 삼나무, 편백나무, 곰솔이 조림된 인공림으로 구성된 식생구조를 지니고 있다.

세계유산본부는 이번 조사를 통해 삼나무 조림지역에 간벌 이후 누리장나무 등 38종류의 고유 식물이 새롭게 이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하층식생에는 개승마, 여우콩, 좀가지풀 등 32종류의 식물이 이입됐으며, 목본층에는 꾸지뽕나무, 두릅나무, 때죽나무 등 6종류가 이입됐다.

삼나무 간벌지역 종풍부도는 간벌되지 않은 지역에 비해 하층식생에서 167%, 목본층에서 214%가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종다양도도 하측식생에서 135%, 목본층에서 379%로 크게 증가해 간벌지역의 식생다양성이 회복되면서 점차 자연림과 유사한 식생구조로 바뀌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만관 세계유산본부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거문오름 일대 인공림을 간벌해 자연림으로 유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연구결과가 확인됐다”며 “올해 말까지 모니터링 결과를 바탕으로 식생정비의 방향을 설정하고, 간벌사업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6
아니 2021-07-19 21:55:09
요걸 이제사알아신고??
환경단체도 지식도어시 반대만 ...
당연 외래종 살아지면 토종 생물들이 자랄수있는 환경이 된다는것을..ㅉㅉ
175.***.***.72

나무사랑 2021-07-19 17:08:40
자연을 좋아하지만 삼나무 만큼은 싫어졌어요.. 아니 무서워짐..
우리아기가 아토피가 있어서 삼나무있는곳 지날때면 창문 열기도 무서워요 다 잘라냈으면 좋겠네요
118.***.***.126

젊은도민 2021-07-19 15:48:24
외래종인 삼나무가 제주를 집어삼킨지 80년이 지났네요~~제가 어릴때 보던 오름은 대부분이 민둥산이었고 가을이면 억새가 흐드러지게 가득차던 아름다운 곳이었는데....지금은...어딜 가도 삼나무가......봄에 비라도 오면 온 도로가...초록노란색으로...뒤범벅........자연보호+제주도보호가 같이 실행되어야합니다.
122.***.***.83


삼나무 원조 2021-07-19 12:12:02
일제 시대로 거슬러 올라갈 필요 없이 가까운 박정희 시대로 가지. 박정희가 원조니 박정희를 욕해야겠네.

구좌 김경학 왈, “1920년대부터 제주에 삼나무가 생겼다. 특히 박정희 정권 때 제주에 삼나무를 많이 심었다. 제주에 삼나무만 2만3000ha, 8700만 그루가 있다. 제주도내 전체 과수원 면적보다 넓다. 비자림로 확장으로 베어내는 삼나무는 2000그루 정도다. 독재정권 때 밀어붙이기 사업으로 추진돼 지금에 이르렀다. 차라리 참나무나 편백나무였다면 지금과 같은 논란이 없었을 것”이라고 가치 문제를 언급.

그럼 여기서 비자림로에 삼나무가 아닌 참나무나 다른 나무가 심어져 있었으면 도로 확장 얘기 안나왔겠네?
삼나무라서 도로 확장 가능하고 기왕이면 베어내도 좋다는 거네? 그런거네 ㅎㅎ 작작들 해라
223.***.***.180

하늘 2021-07-19 10:24:45
비상도민회의 미친 놈들이

삼나무 자르는데 어거지 반대한게 드러나네

이 넘들은 논리가 없어

사람 몸에 좋은 팬백이나 더 심으면 될것을 .

삼나무가 환경에 안좋고 알레르기 유발 쩌는거
미깡밭 해본사람은 다 아는것을 .
육지것들이 내려왕 반대만 주구장창 하니 원,
223.***.***.26

외래종 삼나무 밀식은 정말 문제 2021-07-19 02:03:57
생물다양성. 해치는. 외래종 삼나무
좀 정리하자
그게 정답이다 ㆍ
제주 고유성을 살리자

삼나무 가루 도민 건강 문제
알러지에 약한. 사람 많다ㆍ


삼나무 사랑하는 사람
사랑하고픈. 사람은 자기 땅에. 심으면 누가 뭐라 안한다ㆍ
자기 땅에 심어서 사랑하고 즐겨라ㆍ
61.***.***.149

도로 2021-07-18 18:54:51
볼품없고 느낌도 별로 삼나무 너무커서 제주 식생에 맛지도않고
운전하다 보면 삼나무 구간은 시야도 막혀 딥답함
61.***.***.236

아래 도로에 미친 개발주의들아 2021-07-18 18:13:28
비자림로 도로확장이 삼나무 잘라내고 다른 수목을 이식하는 방식이냐?
이미 수 십년간 생태계의 한 축을 이룬 삼나무숲을 다 밀어서 도로를 확장하는게 옳지 않다는 거다.
삼나무 얘기만 나오면 비자림로 확장 당위성을 강조하는 미친 개발주의자들아.
렌터카 이용만 제한하고 서틀버스로 오름 다니게만 해도 통행량 절반으로 줄어든다.
그 도로 만드는 돈 수백억 수천억원이 우리 세금이다.
그 세금으로 할 일이 좀 많냐?
5분 10분 더 빨리 가자고 수백억 수천억원 세금 길거리에 쏟아붓고 건설업자 밥먹여주는데 낭비하는거 반대한다.
제주도에 이제 신규 도로는 제발 그만!
기존 도로 관리 중심으로 가자.
223.***.***.169

ㅇㄷㄱㄷ 2021-07-18 14:39:55
잘라내는 의견은 반대하지 않지만 도로를 넓히는건 반대합니다. 잘라내서 도로를 넓히자고 주장하면 기존의 입장과 다를 게 뭔가요? 출퇴근시간은 5분 10분만 일찍 출근해도 사실 크게 불편하지 않습니다. 얼마남지 않은 자연을 보존합시다.
124.***.***.105

하르방 2021-07-18 14:13:35
가장 이해 안가는 사람들
비자림 삼나무때문에 도로확장 반대하는 사람들

언제부터 삼나무가 제주 희귀 수목이 되었는지?
211.***.***.65

광치기 2021-07-18 13:54:18
비자림로도 이제 도로 확장의 칼을 댈 때가
되었다
도로가 확장되면 생태계가 더 살아나고
주변경관이 수련해 진다는 사실을
왜 모를까
반대아닌 반대ᆢ
우거지 떼거리들 ᆢ먹고 살기위한 반대 ᆢ
감투쓰기위한 반대 그만 하시고
주민생활 불편해소에 속히 임하시라
118.***.***.160

포그니 2021-07-18 13:41:48
제주도 그 어디든 숨골과 희귀생물 없는데가 있나요
한라산과 오름만 잘보존해도 자연가치는 풍성합니다
삼나무가 제주에 언제부터 토종 식물이었나요
방풍수로 외부에서 들어온 나무입니다
106.***.***.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