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페트병 '바이오' 제품 개발...친환경 경영
제주삼다수, 페트병 '바이오' 제품 개발...친환경 경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페트병 대비 이산화탄소 28% 저감...100% 재활용 가능
제주개발공사가 100% 재사용이 가능한 제주삼다수 '바이오 페트' 제품을 개발했다.
제주개발공사가 100% 재사용이 가능한 제주삼다수 '바이오 페트' 제품을 개발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도개발공사가 바이오 페트(Bio-PET)를 적용한 제품 개발을 완료하고, 전략적 로드맵에 따라 친환경 경영을 시행해 나가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가 개발한 ‘제주삼다수 바이오(가칭)’는 바이오매스(사탕수수 등)에서 유래한 바이오 베이스 페트 원료수지 재질이다. 

특히 사탕수수에서 유래한 바이오-MEG를 함유하고 있으며, 기존 페트병 대비 이산화탄소를 28% 저감시키고 석유계 플라스틱과 동일한 분자구조를 보여 100% 재활용도 가능하다.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페트와 비교해 고유점도, 밀도 등 물성 수치가 거의 동일하다. 제품에 대한 국내 식품용기 용출 규격 및 기준을 통과했으며, 추가 안전성 검증도 마쳤다. 향후 국내외 친환경 바이오 인증을 취득을 통해 제품 공신력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몸체 재질의 바이오 페트 생산 외 삼다수 캡(뚜껑)에도 바이오-HDPE를 적용해 제품의 친환경성과 자원재활용성을 더욱 높였다.

현재 제주개발공사는 바이오 페트를 적용한 ‘제주삼다수 바이오’에 대한 공사 품질연구팀 자체 연구를 비롯해 제주대학교 생명과학기술혁신센터의 수질검사도 마친 상태다.

제주개발공사가 100% 재사용이 가능한 제주삼다수 '바이오 페트' 제품을 개발했다.
제주개발공사가 100% 재사용이 가능한 제주삼다수 '바이오 페트' 제품을 개발했다.

 

공사는 바이오 페트(Bio-PET)를 적용한 제품 시판에 앞서, 7월 말부터 롯데월드 내 키자니아 제주삼다수 체험관 방문객을 대상으로 바이오 페트로 생산한 제주삼다수 330ml 제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제주개발공사에 따르면, 환경에 대한 중요성과 자원 재활용의 의미를 전파하고 교육효과를 높이기 위해 체험관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을 위해 먼저 선보이게 됐다.

또한 이번 달 말 열리는 KLPGA대회인 ‘제8회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에서도 ‘제주삼다수 바이오(가칭)’ 제품을 사용해 친환경 대회로 만들 예정이다.

제주개발공사 관계자는 “공사는 지난 해 친환경 TFT를 발족한 후 전사적으로 그린 홀 프로세스(Green-Whole Process) 경영에 따라 2030년까지 플라스틱 사용량 50% 절감에 도전하고 있다”며, “바이오 페트 외에도 재생 페트를 활용한 제품 등 친환경 제품 생산을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해 나갈 전략”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사장 보소 2021-07-22 21:49:15
공기업이 하니까 지금 경영이 그정도 밖에 안되오
그냥 날로 먹는 .......
롯데 같았으면 벌써 BTS 앞에 광고탑 전면에 세워서
세계적인 에비앙 같은 워터로 키웠겠소!!
세계적인 명품워터로 날아갈 이좋은 찬스를 놓치네요.

그리고, 라이벌 업체들 홈페이지 보면 알겠지만
백산수 baeksansoo.com
에비앙 Evian.com
볼빅 vollvic.com

누가 촌스럽게
제주삼다수 이렇게 씁니까?
jejusamdasoo.com

깔끔하게
제주 빼고 삼다수 로해야지!!
(유능한 대기업 출신 전문 홍보팀들 좀 영입 하세요!! 물빼돌려서 뒤로 팔아 쳐먹는 그런 도둑넘들 말구요.)

물수준이 아깝네요!!

에비앙 따라서 한다고 비싼외화 쓰서
LPGA골프대회 개최 한다고 해서
다같은 워터 레벨이 아닙니다.
17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