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명소 이호해변 야간음주 금지 첫 날 ‘백사장 텅텅’
제주 명소 이호해변 야간음주 금지 첫 날 ‘백사장 텅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리-현장] 밤 10시 이후 음주·취식 금지 행정명령 발동...단속 본격화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계절식당 테이블이 손님 없이 텅 비어 있다.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계절식당 테이블이 손님 없이 텅 비어 있다. ⓒ제주의소리

새벽까지 인파가 몰리던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백사장이 고요해졌다.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풍경이다.

제주시는 이날 밤 10시를 기해 이호해수욕장 백사장 내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밤 10시를 앞두고 백사장 내 계절식당들은 행정명령 관련 안내방송과 함께 영업을 종료했고, 바로 많은 인파가 해수욕장을 빠져나갔다.

이후 제주시 관계자 등은 돗자리를 편 채 음식을 먹는 일부 방문객들에게 행정명령 사실을 고지했고 대부분 금세 자리를 떴다. 일부 시민과 관광객들은 아쉬움에 인근 통행로에 머물며 분위기를 지켜보기도 했다.

이날 현장에는 행정, 자치경찰, 자생단체 관계자 등이 계도활동을 벌였다. 이들은 앞으로 밤 10시부터 다음 날 새벽 6시까지 백사장 내 계도와 단속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행정명령 종료시점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코로나19 확진세가 누그러지지 않는 한 8월 31일 해수욕장 폐장 시까지 길어질 수도 있다.

백사장 내 야간 음주, 취식 행위가 적발될 경우 감염병예방법 등에 근거해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제주시는 1주일의 계도 기간을 거친 후 과태료 부과를 본격화할 계획이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의 22일 밤 모습(위)과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모습(아래). ⓒ제주의소리
제주시 이호해수욕장의 22일 밤 모습(위)과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모습(아래).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행정 관계자들이 방문객들에게 계도활동을 벌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행정 관계자들이 방문객들에게 계도활동을 벌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홍경찬 제주시 농수축경제국장은 “최근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되는 상황에도 늦은 밤과 새벽 많은 사람들이 이호해수욕장에 쏟아졌다”며 “확산방지를 위한 어쩔 수 없는 조치다. 확산세가 꺾이고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 다시 시민들에게 돌려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동 주민 김완진(59)씨는 “주민들 입장에서는 지역경제에 대한 염려 때문에 사람들을 막는 것에 대한 걱정도 있었지만 계속 인파가 몰리면서 확진자 발생에 대한 우려가 컸다”며 “코로나가 빨리 종식됐으면 하는 바람 뿐”이라고 말했다. 

최근 이호해수욕장은 늦은 시간까지 술자리를 즐기기 위한 방문객들이 이어져 방역의 사각지대라는 비판이 많았다. 주민들 사이에서는 밤새 쌓인 쓰레기에 대한 고충도 컸다. 

지난 달 30일 탑동광장에 대한 일시 폐쇄 행정명령이 발동된 후 풍선효과로 심야시간 방문객이 더 늘어났다. 제주시는 이번 달 1일부터 마스크 미착용자 계도와 거리두기 점검, 16일부터는 일몰 후 가로등을 소등 등의 대응을 해왔지만 거리두기 3단계 격상 이후에도 야간 음주·취식 행위가 이어지자 결국 행정명령 결정을 내렸다.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행정 관계자들이 방문객들에게 계도활동을 벌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행정 관계자들이 방문객들에게 계도활동을 벌이고 있다.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제주의소리
백사장 내 야간 음주·취식 행위 금지 행정명령이 내려진 26일 밤 제주시 이호해수욕장.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3
제주도민 2021-07-30 19:20:10
산책하러 해수욕장으로 갈때 마다 쓰레기 청소 하는일로 되버려서 제주 이제 살기 싫다 정말
쓰레기장이지 ㅅㅂ
182.***.***.132



제주도민 2021-07-27 19:39:30
해수욕장에 쓰레기 버리지 말아라
223.***.***.15

자치경찰땡보들 2021-07-27 16:28:01
자치경찰 일단 운동이나 시키라 ~ 문신한 건장한 사람이시면 쫄아가지고 아무말도 못하고 뒷짐만 지멍 공무원뒤만 쫄래쫄래 따라가지말고 자치경찰은 뭐하는 경찰이길래 얼어붙어서 아무말도 못하고 있냐 쯧....단속할때 보다가 꿔다 놓은 보릿자루마냥 이서부난 곱곱행 대신 골아줬져
223.***.***.243

레알도민 2021-07-27 15:42:20
삼양 앞에 바글바글인데 할거면 싹 통제를 해야지
122.***.***.92

마을청년회 2021-07-27 15:02:43
협조를 구해서 해수욕장을 일제히 통제해야.
122.***.***.166

짜증나 2021-07-27 13:18:51
함덕에 다모인다 이 바보들아, 탑동 막았다 이호 막았다 아오 함덕으로 다 몰리잖아 막을꺼면 사람 몰릴만한데 미리 정해서 일괄적용해라 진짜 바보 아니???
119.***.***.72

에휴 2021-07-27 13:04:12
아니 그냥 쓰레기통도 좀만들고 저런거 알면서 지금까지 그냥냅두는것도 이해안댐 제주도민 대부분이 관광객들이와서 저러는꺼 뻔히 아는데 공무원들 뭐함? 뭐 시켜야만함? 학생이세요? 밥먹으라하면 밥먹게? 알아서들 좀 처리하고 일이 커지기전에좀 처리하셈 저거 쓰레기치우는 사람 쓰는 인건비보다 그냥 쓰레기통 만들어서 쓰레기 처리하는 비용이 더싸겟네
61.***.***.239


이젠뭐 2021-07-27 11:32:44
집합금지, 업장출입금지, 해변금지...아예 사람 몸에 칩을 꽂앙 통제해불주게? 치사율1%대 바이러스 잡겠다고 서민의 50% 죽이젠 하네이..백신맞은 사람이라도 편하게 다니게 허자게..수백명 단체여행올까봐 겁나민 10명까지라도 허용허자게..어찌됐든 먹고살게는 해야지..끝이 언제일지도 모르는데 영 막기만 허민 자영업자들 목매단다
39.***.***.220

허스키 2021-07-27 09:19:00
삼양해수욕장도 엄청납니다
223.***.***.200

길가다 2021-07-27 03:21:00
게난 이호태우해수욕장에서 확진자는 없었지 않으과? 문제는 음식물쓰레기 놔뒁가불면 아침에 볼쌍 사납주게...젊은이들 그렇게 질서도 없고 양심도 없이 퍼 먹다 남은 음식물쓰레기 놔뒁 감신고? 제발 개념없이 퍼 먹지마랑..사후 처리를 잘해살거주게... 이녁네 집에서도 경 햄신가?
218.***.***.48

제주도민 2021-07-27 01:08:29
저기만 잡아봤자 말등대 옆 매립지 넘쳐나는데 ㅋㅋㅋ
121.***.***.115

김보영 2021-07-27 01:01:36
타임머신이 실제로 존재한다면 코로나 이전의 세상이나 가상현실로 피난가고싶다. 진짜 그리고 6대 WHO 사무총장이었던 이종욱 박사님이 지금도 살아계셨다면 코로나 대응은 지금과는 아주 많이 달랐지...
175.***.***.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