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산 둘레길 계곡서 추락...제주자치경찰 간부 사망
한라산 둘레길 계곡서 추락...제주자치경찰 간부 사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산 둘레길을 걷던 자치경찰단 간부가 절벽 아래로 추락해 사망했다.

31일 오전 11시50분께 서귀포시 남원읍 하례리 효명사 인근 계곡 한라산 둘레길을 걷던 자치경찰단 김모(57) 경감이 10m  계곡 아래로 추락했다.

119구조대가 도착할 당시에 김 경감은 의식과 호흡이 없는 심정지 상태였다.

경찰은 트래킹 하던 중 미끄러지면서 계곡 절벽 아래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일행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