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제주 천둥·번개 동반 소나기…찜통더위는 계속
[날씨] 제주 천둥·번개 동반 소나기…찜통더위는 계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제주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대기불안정으로 낮 동안 산지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늘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산지 5~50mm다. 

제주도 남부 해상에서 발달한 비구름대가 시간당 약 25km 내외의 속도로 북북서진하면서 유입돼 오늘 오전까지 산지와 남부, 서부를 중심으로 약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일부 지역에서는 강수량이 기록되는 곳도 있겠다.

내일(4일)은 오후 산지와 서부중산간을 중심으로, 모레(5일)는 오후 산지를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내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산지 5~40mm다. 

모레까지 국지적으로 강한 비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비가 내리는 동안 일부 지역에서는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고 지역 간 강수량의 차이가 크겠다.

제주도는 산지를 제외한 모든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낮 기온이 31~33도(일 최고 체감온도 34도 내외)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다. 

모레까지 소나기가 내리는 곳에서는 일시적으로 기온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나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는 33도 이상 오르며 폭염특보는 대부분 유지되겠다.

고온다습한 남풍류가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모레까지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중산간 이상에는 가시거리 1k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낮은 구름대에 의해 갑자기 가시거리가 짧아지는 곳도 있겠으며, 모레까지 비가 오는 지역은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해상에는 내일부터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에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겠다.

오늘 남해서부해상과 제주도해상에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바다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중문색달해수욕장 등 제주도남부해안은 모레까지 이안류 가능성이 있겠으니 주의와 경계가 필요하며, 해수욕장 피서객 등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키키키 2021-08-04 06:05:56
오늘도 날씨를 잘 모르갰습니다. 라고 말해야지 ㅋㅋㅋ
223.***.***.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