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관광객 증가에 사업장 쓰레기 폭증 '소각장 풀가동'
제주 관광객 증가에 사업장 쓰레기 폭증 '소각장 풀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사업장 폐기물 하루 70~80톤 반입...소각량의 20%는 사업장 폐기물
제주시 구좌읍 동복리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에 설치된 소각시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시 구좌읍 동복리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에 설치된 소각시설.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제주를 찾는 관광객이 늘면서 호텔과 골프장 등 관광업에서 배출한 사업장 폐기물량도 덩달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제주도에 따르면 하루 20~30톤씩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로 반입되던 사업장 폐기물이 최근에는 70~80톤으로 처리 물량이 크게 늘었다.

2019년 12월 본격 가동에 들어간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 소각시설은 하루 500톤의 가연성 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다.

제주도는 운영 초기 도민들이 배출한 생활형 폐기물(종량제봉투)만 처리했지만 하루 반입량이 300톤을 유지하자, 가동률을 높이기 위해 2020년 6월부터 사업장 폐기물 반입을 허용했다.

하루 배출량 300kg이 넘는 호텔과 콘도, 골프장 등 관광업의 경우 사업장 폐기물로 분류된다. 해당 물량은 사업장에서 민간 처리업체를 통해 처리해 왔다.

제주도는 관광업계의 부담을 줄이고 소각을 통한 전력 생산을 높이기 위해 가동률을 90% 이상으로 끌어 올렸다.

사업장 폐기물이 반입되면서 2020년 5월 8949톤이던 소각량이 그해 6월에는 1만3344톤으로 급증했다. 올해 상반기 처리량도 7만3392톤으로 일평균 478톤에 달한다. 가동률은 95%다.

4월부터 매달 100만명의 관광객이 몰리면서 관광 사업장 폐기물도 늘었다. 8일에는 하루 508톤을 처리하기도 했다. 이중 20%가 호텔과 골프장 등에서 나온 사업장 폐기물이다.

가동률이 95%를 넘나들면서 소각장 내 전기 생산량은 연간 최대 9만㎿h에 육박할 전망이다. 소각시설에는 열로 전기를 만드는 19.2㎿ 규모의 기력터빈 발전기가 설치돼 있다.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는 생산 전력을 한국전력에 팔아 지난해에만 70억원의 수입을 거뒀다. 올해는 80억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업장 폐기물 반입료 10억원을 더하면 예상 수입은 90억원이다. 

강명균 제주도 생활환경과장은 “도민들이 배출하는 생활폐기물은 하루 400톤 가량으로 변함이 없지만 사업장 폐기물 반입이 크게 늘었다. 관광객 증가가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말했다.

강 과장은 “지난해부터 사업장 폐기물 반입을 허용했지만 계약된 용량 이상의 반입은 허용하지 않고 있다”며 “향후 사업장 폐기물을 전담하는 전용 소각시설 설치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1
ㅇㅇ 2021-08-16 11:53:20
영허멍 제2 뭐시라?
분시를 알아사주
182.***.***.172

제주입도세 2021-08-16 08:30:26
입도세 징수해서 환경보전과 수익창출을 동시에. .
1.***.***.43

쓰레기섬 2021-08-15 21:26:28
근본문제 해결없이 관광객 4천만 편하게 다니자고
제2공항 짓자고 한 것들 다 쓰레기장에 넣고 싶지만
포화상태라니 그도 아깝다
도민은 다 안다
제주도 망하고 있다고
223.***.***.252

육지것 2021-08-13 23:13:56
비가 오면 비온다고 투덜
날맑으면 맑다고 투덜

관광객 많이오면 많이온다고 투덜
사드문제로 관광객 않오면 않온아고 투덜

제주에 와 보니 정부에서 뭔가 공짜로 주는것도 많은데도 투덜투덜

해녀 할망둘이 관뢍랙 않와서 데모하면 너희들 다 죽는겨...

제주 에서정치 하시는 분들 모두 제주출신들이니 하는말 인디
제주 땅값 이만큼 올려 놨으니 잘한일 이에요
세금 많이 거둬서 쓰레기 잘 치워주소
쓰레기와 공항을 연결지어서 공항반대 하는것은 생각해 봐야 할일 이요
정치하는 분들은 아무래도 서민들 보다야 국가에 미래를 보고 결정 하는일 이라 믿소

서민은 쓰래기 함부로 길거리에 버리지 말고 내집근처 청소하고
농민은 밭에 쓰레기 잘 치우고


바람불어서 내가 버린 쓰레기 날아가 안보인다고 버리지말고
172.***.***.201

관광객 제한 2021-08-11 16:08:48
결국 넘쳐나는 관광객으로 도민만 살림살이가 어려워지고 있다. 관광으로 돈을 벌어들이는 호텔이나 렌트카업체의 법인세를 왕창 올려서 그것으로 쓰레기문제를 해결해야 한다. 우리 도민의 세금으로만 해결한다는 것은 너무하다. 이런 상황인데도 일부 몰지각한 사람들은 아직도 제2공항 건설 타령을 한다.정신차려야 한다. 도민의 안전이 최우선이다. 도민들의 삶이 최우선이다.
59.***.***.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