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도남동서 ‘오리무중’ 기름 냄새…“여름철 창문도 못 열어요”
제주 도남동서 ‘오리무중’ 기름 냄새…“여름철 창문도 못 열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의소리] 주민들 “매연 뿜어내는 차 뒤에 있는 것 같았다” 악취 호소

제주의소리 독자와 함께하는 [독자의소리]입니다. 

제주시 도남동(이도2동)에 거주하는 제주도민 이진화(가명) 씨는 지난 19일 밤, 선선해진 날씨에 창문을 열었다가 기름 태우는 비슷한 냄새를 맡고 창문을 닫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진화 씨를 괴롭히는 원인 모를 악취는 매일 밤 10시에서 12시 사이쯤마다 풍겨왔습니다. 창문도 제대로 못 여는 답답한 마음에 집 밖으로 나가 주위를 둘러봤지만, 원인은 찾을 수 없었습니다.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수소문하던 끝에 인근 사우나 굴뚝에서 연기가 많이 나 소방차가 출동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내용을 확인해보고자 했지만 역시 정확한 원인은 확인할 수 없었습니다.

진화 씨는 “평소 49재를 지내는 인근 절에서 나는 냄샌 줄 알았는데 그보다 더한 냄새였다. 눈도 제대로 뜨지 못할 만큼 불완전한 기름 타는 냄새가 나 시원한 날씨에 창문도 못 열고 있다”고 하소연했습니다. 

이어 “19일 밤에 인근 사우나에서 연기가 많이 난다는 신고로 119가 출동했었다. 그래서 혹시 사우나 연기에서 나는 냄새가 아닐까 추정하고 있다. 원인 모를 냄새를 한번 확인해달라”고 제보해왔습니다. 

이 같은 내용은 제주지역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도 공유되고 있었습니다. 

커뮤니티 게시글 작성자는 “며칠 전부터 밤마다 이상한 석유 타는 냄새? 옷 태우는 냄새? 이런 냄새로 새벽까지 머리가 아플 지경”이라며 “창문도 못 열고 자고 있는데 오늘 보니까 근처에 있는 사우나 옥상에서 연기가 나는 것 같더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회원들은 “나도 어제 맡았다”, “밤마다 쓰레기를 버리러 나가는데, 마치 매연이 엄청 나오는 차 바로 뒤에 서 있는 것처럼 냄새가 며칠째 계속 났다. 나만 예민한 줄 알았다” 등 댓글을 달기도 했습니다.

ⓒ제주의소리
지난 19일 오후 10시 52분께 제주시 도남동의 한 사우나에서 연기가 발생해 119가 출동하기도 했습니다. 출동 당시 신고는 연기가 발생하고 기름 냄새가 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제주지역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같은 냄새를 맡았다는 글이 올라와 있었습니다. ⓒ제주의소리

취재 결과, 지난 19일 오후 10시52분께 해당 사우나 굴뚝에서 연기가 올라오고 기름 냄새가 난다는 신고가 접수된 바 있습니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화재 사실이 없음을 확인하고 안전조치를 한 뒤 복귀했습니다.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제주의소리]가 해당 사우나 관계자와 통화했으나 사우나에서도 정확한 원인은 찾을 수 없었습니다. 

사우나 관계자는 “굴뚝에서 연기가 나는 것은 밤 11시쯤 목욕탕 청소를 위해 보일러를 가동하면서 발생하는 것”이라며 “7년 동안 달라진 게 없고 늘 점검하기 때문에 사우나에서 나는 냄새는 아닐 것”이라고 대답했습니다. 

그러면서 “7년 동안 목욕탕을 운영하면서 냄새 때문에 문제 된 적은 없었다. 최근 냄새가 났다면 주변 건물에서 민원 전화가 많이 왔을 텐데 그런 적도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도2동 주민센터 역시 이날 민원을 받고 낮과 밤, 두 차례나 현장을 방문했지만 원인을 찾을 수 없었습니다. 

이도2동 관계자는 [제주의소리]와의 통화에서 “19일 악취 관련 민원을 접수한 뒤 당일 오후 인근 마트부터 시작해서 민원이 접수된 곳 인근을 다 확인했지만, 원인을 찾을 수 없었다”고 답변했습니다. 

이어 “현장 확인 당시인 낮에는 냄새가 안 나서 제대로 확인할 수 없겠다고 판단해 퇴근하고 따로 오후 10시부터 11시 사이에 가봤는데도 확인할 수 없었다”며 “민원 발생지역 인근에 악취가 날만 한 시설이 없어 원인 파악에 어려움이 따르지만, 주민 불편 해소를 위해 계속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2
도남주민 2021-08-21 23:16:50
지금 기름타는 냄새가 너무 심각하게 나네요. 창문을 열수가 없어요ㅜㅜ
121.***.***.120

이도동주민 2021-08-21 21:34:28
꼭 그시간때 나는거 보면 저질 기름을 사용하는지
완전 불연소가 안되는 듯
사우나가 의심됨
눈으로만 확인하지말고 전문가에게 의뢰해봐요
58.***.***.178

감탱 2021-08-21 14:59:16
지난번 봉개에서 저녁식사하고 식당을 나오다 토할뻔했는데 쓰레기 소각장 냄새가 저기압으로 아래쪽에 내려왔던거 같은데 그냄새가 굿은날씨에 더 아래로 간건 아닐까하는 ᆢ
14.***.***.164

제주 2021-08-21 12:55:58
비슷한 시간대에만 나는 냄새 인걸 보면 그시간대에만 해야하는 일이네.불법 아니면 꼭 동일시간대에 처리해야될 일.
122.***.***.44

도남밸리 맞은편 2021-08-20 23:35:05
베란다창문 열었다가 방금 다시 닫았어요. 시청, 주민센터 담당자분~ 지금 한번 와보세요. 숨을 쉴수 있나
223.***.***.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