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도부 공백’ 국민의힘 제주 당협위원장 무더기 지원
‘지도부 공백’ 국민의힘 제주 당협위원장 무더기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갑-을 선거구별 최소 5명씩 10여명 응모...도당위원장 직무대행 최고위 의결 지연
국민의힘 조직강화특별위원회가 진행 중인 제주도당 2개 지역구 조직위원장 공모에 10여명의 인사들이 원서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의소리
국민의힘 조직강화특별위원회가 진행 중인 제주도당 2개 지역구 조직위원장 공모에 10여명의 인사들이 원서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의소리

초유의 지도부 공백 사태를 빚고 있는 국민의힘 제주도당의 조직위원장(당협위원장) 공모에 전례를 찾기 힘들 정도로 많은 지원자가 몰려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25일 제주 정가에 따르면 국민의힘 조직강화특별위원회가 진행 중인 제주도당 2개 당원협의회 조직위원장 공모에 10여명이 원서를 접수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당원협의회는 국민의힘 당규에 따라 국회의원선거구별로 구성되는 핵심 지역활동 조직이다. 제주의 경우 제주시 갑, 제주시 을, 서귀포시 3개 당원협의회가 운영되고 있다.

조직위원장이 선임되면 당원협의회 운영위원회를 구성해 위원장이 운영위원을 지명한다. 이후 운영위 회의를 열어 조직위원장이 당원협의회 운영위원장(당협위원장)을 겸직하게 된다.

당협위원장은 지역구 내 읍・면・동 최일선 조직을 이끈다. 당규에 따라 당 대표 선거시 필요한 선거인단의 일부를 추천할 수도 있다. 지방선거 후보 추천까지 막강한 권력을 갖고 있다.

제주도당의 경우 5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제주도당 사고당 지정과 함께 장성철 제주시 갑, 부상일 제주시 을 당협위원장에 대해 전원 사퇴 의결이 이뤄졌다.

23일부터 시작된 차기 위원장 공모에는 2개 선거구별로 최소 5명씩 모두 10명 이상이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성철, 부상일 전 위원장도 공모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통상 당협위원장 공모는 당내 논의를 거쳐 단수 후보가 응모하는 경우가 일반적이다. 이처럼 다수의 인사들이 경쟁구도를 형성하는 일은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전례를 찾기 어렵다.

익명을 요구한 당내 관계자는 “후보자가 많다는 것은 변화를 바라는 요구가 높다는 것이 아니겠냐”며 “내년 선거를 앞두고 도당이 달라져야 한다는 여론이 반영된 것”이라고 해석했다.

서귀포시 지역구는 지난해 12월24일 비대위 체제에서 강경필 당협위원장이 해임된 이후 8개월째 공석이다. 공모 절차를 거쳐 모 인사가 지원했지만 아직 임명 절차는 이뤄지지 않았다.

국민의힘 조직강화특별위원회가 이번 공모에서 서귀포시 지역구를 재공모 대상에 포함시키지 않은 점에 비춰 추후 제주 3개 지역구 당협위원장이 동시에 발표될 가능성이 높다.

당협위원장과 함께 초미의 관심인 제주도당위원장 직무대행은 8월 내 임명 여부가 불투명한 상태다. 도당위원장은 7월31일 장 전 위원장의 임기 종료 이후 한 달 가까이 공석이다.

당내에서는 허향진 전 제주대학교 총장의 도당위원장 직무대행자 임명 얘기가 흘러나왔지만 아직까지 최고위 결정은 이뤄지지 않았다. 최고위 회의는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두차례 정기적으로 열린다. 

26일에 이어 30일로 예정된 최고위원회 안건에도 도당위원장 직무대행자 임명건이 포함되지 않으면  8월내 임명이 물건너 가는 상황이다.

일각에선 이준석 당대표와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 간 최근 불거진 당내 갈등이 도당위원장 임명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국민의힘 당규인 지방조직운영규정 제22조(사고 시・도당)에는 사고 시・도당은 사무총장이 직무대행자를 추천하고 최고위원회 의결을 거쳐 당 대표가 임명하도록 돼 있다.

국민의힘 조직국은 “내일 열리는 최고위에 제주도당 직무대행 임명과 관련한 안건은 포함되지 않았다. 현재로서는 이와 관련한 일정을 언급하기 어렵다”며 말을 아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8
뱅듸 한복판 2021-08-28 15:10:48
장성철은 이제 그만 하라고 하세요
제주도에 있는 당원 모두 사퇴하기전에~
211.***.***.222

헉! 부씨 장씨 2021-08-26 16:17:48
이젠 그만헙써게... 넌덜머리 나네요.
정말 상식도 양심도 없는 양반들이네 . .

낯짝두꺼운 사람 하면 세상천지에서 1등할 인사들.

지나가는 개돼지안테 물어봅시다.
제주국힘당을 세상 쪽 팔리게....
사고당 ,사고당협 만든 인간들이 ..
미안하지도 않은지...뻔뻔....그런데 또 공모?

국힘당이 정신차렸는지 알수있는
바로미터가 되겠네...

잘들 봅시다요. 두눈 부릅뜨고...
223.***.***.163

보수야 2021-08-26 15:58:41
쫒겨난 장하고 부하고 다시 지원한다? 장난하나? 허..완전 콩가루 당이네..도민을 개돼지로 아나..
39.***.***.189

상이리 2021-08-26 09:10:04
상일아 당협위원장 경선이다 삼보일배 쇼가자
182.***.***.60

제주 삼촌 2021-08-26 09:06:39
이제는 바꾸자...
장성철 부상일.....몇년을 해도 모르는 사람이 수두룩 빡빡한디..
12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