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제주 지도부, 허향진-김영진-김승욱-허용진
국민의힘 제주 지도부, 허향진-김영진-김승욱-허용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중앙당 최고위 의결, '원희룡 도당 개입설' 의혹 사실로?
사진 왼쪽 위부터 허향진 전 제주대학교 총장, 김영진 전 제주관광협회장, 김승욱 (주)미주종합건설 전무, 허용진 변호사. ⓒ제주의소리
국민의힘 제주도당의 신임 지도부 라인업이 갖춰졌다.  사진 왼쪽 위부터 Z순서로 허향진 전 제주대학교 총장, 김영진 전 제주도관광협회장, 김승욱 사단법인 제주문화역사나들이 이사장, 허용진 변호사. ⓒ제주의소리

장기간 지도부 공백 사태가 이어지고 있던 국민의힘 제주도당의 조직 구성이 윤곽을 드러냈다.

9일 국민의힘 제주도당에 따르면 이날 오전 국민의힘 최고위원회 의결을 통해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에 허향진 전 제주대학교 총장이 임명됐다.

사고 도당의 경우 사무총장이 직무대행자를 추천하면 최고위 의결을 거쳐 당 대표가 임명하도록 돼 있다.

전임 위원장의 임기 만료로 지난 7월 31일부터 한 달 넘게 공석이었던 신임 제주도당 위원장은 허 직무대행 체제로 빠르게 조직을 갖춰나가게 됐다.

이날 최고위에서는 제주지역 3개 선거구 당협위원장에 대한 임명 동의도 마무리했다. 제주시 갑 당협위원장은 김영진 전 제주도관광협회장, 제주시 을 김승욱 사단법인 제주문화역사나들이 이사장, 서귀포시 허용진 변호사 등이 내정됐다.

당협위원장은 지역구 내 최일선 조직을 이끄는 자리로, 지방선거 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권한을 지니고 있다. 당규에 따라 당 대표 선거시 필요한 선거인단의 일부를 추천할 수도 있다. 

제주시 갑 김영진 전 제주도관광협회장과 서귀포시 허용진 변호사는 이미 국회의원 선거에 도전한 이력을 지니고 있어, 다음 총선을 염두에 둔 행보로 풀이된다. 김승욱 이사장은 공적으로는 이름이 오르내린 적이 없는 정치 신인인 건축분야 전문가로 알려졌다.

한편, 허 전 총장은 전임 도당 위원장의 임기 만료 시점부터 인재영입 사실이 알려지며 후임 도당위원장에 이름이 오르내렸다. 제주정가에선 차기 도지사 출마가 유력한 것으로 회자된다. 

이와 별개로 새롭게 선임되는 도당 사무처장까지 원 지사의 측근 인사인 H씨가 유력하게 점쳐지며, 도당 내에서 제기돼온 '원희룡 전 지사의 도당 개입설' 논란의 실체가 조금씩 드러나는 형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6
백전백패 2021-09-16 18:02:02
내년 선거는 이들이 지휘하는한 백전백패이다.
민주당 사람들이 현재 제주도 국민의힘 지도부를 보면서 쾌재를 부르고 있지않을까.
국민의힘 내년 선거 전멸할 가능성이 99%
선거는 지도부와 사람을 보고 뽑는데 현 지도부에 누가 몰리겠는가?
내년 선거결과에 따른 평가로 현 제주도당 지도부 총사퇴해야 하는 상황을 예견해보는 것은 전혀 무리가 아닐듯
223.***.***.228

도민2일차 2021-09-11 08:27:43
문대림 아리가또 화이또!!
106.***.***.19

제주의소리 2021-09-10 15:00:52
해드라인 부터 목적을 가진 기사입니다
제주의소리가 특정 정파의 소리가 아닌가 의구심이 있습니다.
개인의 선택에 따른 호불호는 있지만 의도적으로 폄훼하려는 목적이 있어 보입니다.
그래도 새로운 출발을 축하드립니다
112.***.***.198

뱅듸 한복판 2021-09-10 14:39:17
새로운 인물들이네요~
제주도도 한번 바꿔 봅시다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119.***.***.152

팩트폭 2021-09-10 14:33:25
언론은 모름지기 정론직필...
기자의 주관적 견해나 소문을 기사화해선 안된다.
그 순간 기자는 기자가 아닌 기래기가 되니...
중앙당 인터뷰를 넣던지 아님 찬성과 반대쪽 인터뷰를 싫어야지 재기되온.... 실체가 드러나는 형국...발로뛰는 기자가 되시고 책상머리에 앉아서 소설쓰는 이런기사는 제발 지향하기를 바란다.
22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