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 재임용
제주도,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 재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신임 정무부지사로 고영권 전 정무부지사가 재임용됐다.

구만섭 제주도지사 권한대행은 17일 오전 9시 40분 제주도청 집무실에서 고영권 신임 정무부지사에게 임용장을 전달했다.

이번 임용은 구 권한대행이 지난달 18일 정무부지사로 지명하고 인사청문을 요청함에 따른 것이다.

고 부지사는 지난해 9월 1일 민선7기 세 번째 정무부지사로 임용됐으나,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의 중도 사임으로 인해 지난 8월 12일 자동 면직된 후 37일 만에 정무부지사로 다시 임용됐다.

제주도의회는 지난 16일 인사청문을 실시하고, '적합' 의견의 청문경과보고서를 제주도로 송부했다.

고영권 부지사는 구 권한대행 기간 종료 시까지 1차산업, 제주 제2공항, 공보관 등의 사무를 총괄하게 된다.

구 권한대항은 "정무부지사 재임 시절 각계각층과의 소통 경험과 법조계 근무경력을 바탕으로 흔들림 없는 도정 운영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고 부지사는 "민선7기 제주도정이 안정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성산 투기꾼 박멸 2021-09-18 10:20:15
정석비행장 활용 or 제2공항 전면백지화가 정답!

동부지역 끝자락 성산에 위치한 성산공항은 지역 불균형 및 동부-서부, 산남-산북 최악갈등 조장공항!

동부 끝자락 박아진 성산공항은 도민접근성 최악공항! 성산 투기꾼만 배불리는 개쓰레기 공항! 토지 수용당하고, 소음공해만 끼치는 난산 온평 수산리 주민도 불만인 공항!

인프라 및 예산에서 심각히 소외당하고 벼락거지될 위기에 처한 서귀중문 대정안덕 한림한경애월 사람들도 반대하는 최악의 공항!

조천 김녕 세화 성산 표선 남원 위미 효돈 서귀포 아라 삼화에서 30분이면 도착하는 접근성 좋은 정석비행장 활용이 답!

한전공대 지원받은 부영처럼 대한항공 협조받고, 도민 푸대접 제주항공 견제하자! 이것도 싫다면 공항 전면백지화 후 과잉 관광객 포화정책 재검토!
3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