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여성 300여명 “여성이 안전한 나라” 이낙연 지지
제주여성 300여명 “여성이 안전한 나라” 이낙연 지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지지자 ‘오소리’ 명의 기자회견…“문재인 정부 가치·철학 이어갈 유일한 후보”
제주지역 여성 오소리들은 27일 오후 1시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여성의 안전, 아동의 인권, 노인을 위한 신복지 정책을 선도할 이낙연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제주의소리
제주지역 여성 오소리들은 27일 오후 1시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여성의 안전, 아동의 인권, 노인을 위한 신복지 정책을 선도할 이낙연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제주의소리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이 중반전으로 접어든 가운데 제주지역 여성 300여명이 이낙연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제주지역 여성 오소리들은 27일 오후 1시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여성의 안전, 아동의 인권, 노인을 위한 신복지 정책을 선도할 이낙연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특히 이낙연 후보를 문재인 정부의 가치와 철학을 이어갈 수 있는 유일한 후보라고 추켜세웠다.

맨 처음 부산지역 맘카페에서 시작된 오소리들의 지지 움직임은 대구·경북, 서울, 대전·충청과 광주·호남으로 이어졌고, 제주에까지 상륙했다지금까지 참가 인원이 전국적으로 1만명을 훌쩍 넘었고, 제주에서는 300여명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이 스스로를 오소리라 부르는 이유는 벌꿀오소리가 겁 없이 독사까지 잡아먹는 강인한 특성에서 착안한 것으로, 평소에는 조용히 생활하다가 지켜야 할 대상이 위험에 처하면 목숨을 걸고 반드시 지켜내는 특성을 갖고 있다.

이들은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세 대통령이 모두 믿고 중요한 사람, 국민을 향해 귀를 열고 현장에서 함께 하며 숱한 문제를 해결해 낸 역대 최장수 국무총리, 따뜻하고 능력 있는 검증된 사람, ‘이낙연 정부라면 다 함께 행복한 미래를 기대할 수 있다며 민주정부 4기를 계승할 적임자로 이낙연 후보를 꼽았다.

이들은 수 십년 동안 제주도민의 염원이었던 4.3특별법(전부개정안)을 통과시키고 완전한 해결을 위해 노력할 이낙연을 지지한다평화의섬 제주, 지속가능한 제주, 행복한 제주를 위해 세계적 탄소중립 도시를 실현한 이낙연 후보를 지지해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제주지역 권리당원의 온라인 및 ARS 투표는 이날부터 시작돼 101일까지 이어진다. 101일에는 제주난타호텔에서 4명의 후보가 참가하는 합동연설회가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1
뭐 시켜주켄 햄신가? 2021-09-28 11:37:21
당선되면~~ ㅉㅉ
222.***.***.192



ㅋㅋ 2021-09-27 21:20:03
한국이 탈레반이가?
어디서 이상한 통계를 들고와서
한국 여성 인권 개차반아다.
아프리카보다 못하다
개소리.

그러니 공감대를 얻지 못하고
여가부 폐지 주장이 계속 나오지.

주류가 아니라 극단적 소수
페미 부류인 이유가;;

얼른 여가부 폐지에나 동참하시게
스스로 무능력함을 외치는게 여가부이나.
180.***.***.41

도랐네 2021-09-27 20:38:09
제주 여성이랜 허지마랑 걍 너네가 육지로 가믄 안되크냐? 여성의 안전이라고? 무소앙 어떵 집이서 나왔나? 왜국추룩 내각제로 작살나봐사 후회할꺼냐?
11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