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수처리장 지연에 제주도 매입 24억원 펜션 ‘빈집 신세’
하수처리장 지연에 제주도 매입 24억원 펜션 ‘빈집 신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제주(도두)하수처리장 악취 민원에 따라 매입한 펜션. 상하수도본부는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이 시작되면 공사장 현장사무실과 숙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제주도가 제주(도두)하수처리장 악취 민원에 따라 매입한 펜션. 상하수도본부는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이 시작되면 공사장 현장사무실과 숙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의 재입찰마저 유찰되는 등 사업 착수가 지연되면서 제주도가 사들인 도두하수처리장 인근 24억원짜리 펜션도 수년 째 빈집 신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29일 제주도상하수도본부에 따르면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이 시작되면 제주(도두)하수처리장 맞은편에 위치한 펜션 4개동을 현장사무소와 숙소로 활용할 방침이다.

해당 펜션은 제주하수처리장 오폐수 유출 논란이 반복되면서 업주의 항의로 제주도가 매입한 건물이다. 인근 주민들은 하수 슬러지로 인한 악취로 수년째 민원을 제기해 왔다.  

특히 펜션 업주들은 하수처리장에서 발생하는 악취로 투숙객들의 항의가 이어져 영업 자체가 어려워졌다며 부지 및 건물 매입을 요구했다.

결국 상하수도본부는 2018년 12월 하수처리장 정문 맞은편 펜션 1곳을 11억원에 사들였다. 이어 2020년 3월 바로 옆 또 다른 펜션 3개동을 13억5600만원에 추가 매입했다.

펜션 매각후 업주들은 악취와 영업 손실에 따른 배상 책임까지 주장했다. 2020년 4월 제주도를 상대로 8000만원 상당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까지 제기해 현재 재판이 진행 중이다.

건물을 사들인 제주도는 곧바로 농어촌민박 폐업을 신청했다. 현재 펜션 4개동 건물은 모두 용도상 주택으로 남아 있다.

당초 제주도는 현대화사업 시작과 함께 시공사 현장사무소와 공사 관계자들의 숙소로 활용할 계획이었다. 사업 지연으로 현재는 모 컨설팅업체가 임대료를 내고 일부 객실을 사용 중이다.

상하수도본부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추진단은 “예상되는 공사 기간만 5~6년에 달해 사업 관련 공간으로 사용하기로 했다. 이후 건물 활용 방안은 정해진 바 없다”고 밝혔다.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는 총사업비 3781억원을 투입해 현재 13만톤인 제주하수처리장의 처리 규모를 22만톤으로 끌어 올리는 사업이다.
 
제주도는 일괄 입찰(턴키)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지만 최근 입찰 공고에 단 한 곳의 업체도 참여하지 않아 사업 지연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도민 2021-09-29 23:53:28
1993년 하수처리장이 준공된 후에
건축된 펜션은 아닌지 확인해봐라.

악취 날 거 뻔히 알면서
그곳에 건축물을 지은 거 아닌가?

제대로 가동하지 않아 악취 나는 건 잘못이지만
하수처리장이 0%의 악취로 운영되기 거의 불가능하다.
108.***.***.205

메께라 2021-09-29 18:20:01
악취나 오폐수 유출 문제 해결은 안하고, 건물을 통째로 매입?
그럼, 이런 민원 생길 때마다 매입할껀가?
정말 이런 분들 믿고 도민으로 살아야 하는 게 땁땁하다, 땁땁해.
122.***.***.140

도민 2021-09-29 15:05:15
하수공장만들려고하면 시위 뭐만건설하면 시위하니까
이런상황까지오지 정신들좀 촐립서 시위한다고
그동네시민들이 피해보지 시위하는사람은
지개인 이기적인생각만하는사람들이고
고집이 아주쌔고 남말듣지않는 단체들
제주도 시위하는것들은 싹다쌩까고 강제진행하세요
그게 정신건강에좋아요 !!!!!편리하게 인프라구축해야됩니다
223.***.***.54

2021-09-29 12:44:28
현장사무실이랑 숙소를 도에서 제공한다고?
미친거 아냐
223.***.***.92

반대파글만,모르는 불편한,진실 2021-09-29 11:59:31
기존제주공항내 도두 하수처리장 포화로 똥물이 공항앞바다에 흘러 해양환경오염의 주범이 되고있다.
이와 반면,서귀포시 온평리일대 서귀포신공항은,신공항자체내에
하수처리시설이 하수도를 자체정화처리하는 것으로 계획하고 있고,서귀포신공항 하수시설의
1일 하수처리 계획하수량은 5,900여톤으로 세워져 있어 자체 처리할 계획이다.
그리고 서귀포 신공항지역 
서귀포성산하수처리장 1일 처리용량
100%중 가동율 57%로 하수처리용량이 충분히 여유가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에,
서귀포성산하수처리장 1일 하수처리용량을
(1일 4,000t→1만t증설 완료)
최근에 완공했다.기존제주공항과 서귀포 신공항,하수처리 인프라기반 시설 비교가,안된다.당장,오늘부터 서귀포신공항 개항 하더라도 전혀 불편함이없는 하수처리 인프라를 구축하고있다.
118.***.***.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