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등봉 공원, 사업자 5천억 이익 예상...계약서 공개"
"오등봉 공원, 사업자 5천억 이익 예상...계약서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경실련, "성남시 대장동개발사업 유사...초과이익 환수 조항 있는지 검토 필요"

제주경실련이 오등봉 민간특례사업이 성남시 대장동개발사업과 유사하다며 호반건설 컨소시엄(오등봉아트파크주식회사)과 맺은 계약서 공개를 요구하고 나섰다.

제주경실련은 5일 성명을 내고 오등봉 도시공원 민간특례개발사업은 개발사업자에게 5000억원 이상의 개발이익을 안기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제주경실련은 "제주도는 지난 2016년 오등봉 공원 민간특례사업 대상 사전검토에서 경관훼손, 교통 혼잡 등으로 수용불가 결정을 내린 바 있다"며 "하지만 올해 6월28일자로 실시계획인가를 내렸다"고 주장했다.

경실련은 "5년이 경과된 후 지하 3층 지상 14층 1429세대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건설하는 계획을 아무런 문제없이 실시인가를 하고, 도의회 역시 환경영향평가 심의를 통과시켰다"며 "성남시 대장동개발과 같이 오등봉 도시공원개발은 민간특례사업자에게 토지수용 권한을 부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경실련은 "오등봉 개발사업은 개발사업자에게 공익을 위한다는 명분으로 토지를 강제수용할 수 있게 하는 특혜를 주고, 고가에 아파트를 분양한다면 개발사업자는 5000억원 이상의 개발이익을 얻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경실련은 "제주도는 호반건설 컨소시엄과 맺은 계약서에 초과이익 환수 조항이 있는지, 있다면 초과이익을 어떻게 배분하게 되어 있는지 도민들에게 밝혀야 한다"고 제주도를 겨냥했다.

경실련은 "제주도는 오등봉 개발사업과 관련한 도민들의 의구심을 말끔하게 해소해 주는 차원에서 모든 정보를 공개해야 한다"며 거듭해서 호반건설 컨소시엄과 맺은 계약서 원본 공개를 촉구했다.

한편 오등봉 도시공원 민간특례개발사업은 호반건설 컨소시엄이 사업권을 따냈고, 현재 오등봉 개발사업을 위해 특수목적 법인인 SPC로 오등봉아트파크 주식회사(호반건설 대주주)가 사업시행사로 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1
오등봉 2021-10-07 06:53:19
빡대가리야 일정수익률 초과하면 기부채납한다자나 그리고.물가상승률에 따라 원자재 가격이오르면 분양가도 원자재 인상률만큼은 오르겠지 그대로두면 처음부터 확약한 분양가보다 마이너스인데 이빡대가리야? 일을해봤어야알지 억지도 도민팔면서 적당히좀 부려
221.***.***.45

제주그린 2021-10-06 22:08:36
2500억 호반에서 기반시설 투자한다고 했고
2500억원은 호반이 먹으면되겠네.
건설사가 이윤없이 일할수 있나?
Lh가 아파트 짓는다?
Lh 아파트 잘 못지어~~
호반에서 2500억원 투자는 신문에 나왔습니다.
175.***.***.177

도민 2021-10-06 21:44:52
오등봉공원 개발 안된다 안된다 하다가 어느날 도의회 통과 .. 요즘 핫한 대장동 개발사건 보면서 엉?
220.***.***.175

시민 2021-10-06 21:39:24
계약서상에 오등봉개발사업이 5000억 이익이 되면 제2 대장동 사건과 다를바 없다
주관 감독 부서에서는 오등봉개발사업과 중부 공원 개발사업에 대하여 초과 이익 환수제를 계약서상에 적용되었는지 확인하여 적용이 안되어 있으면 적용될수 있도록 해야한다
나중에 문제가 되면 발칵 뒤집혀 질수가 있으니 잘 검토 하세요.
223.***.***.20

제주그린 2021-10-06 21:27:03
오등봉 공원~
쓰레기 처리시설. 하수 종말처리장 만들면되겠네.
완벽한 친환경으로 ~
환경 중요하다면서요~~
노형동 똥 안싸고. 쓰레기 안버리나.
얼마나 잘난 동네라고 ~
175.***.***.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