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우 제주시장, 야권 도지사 출마 결단하시라”
“안동우 제주시장, 야권 도지사 출마 결단하시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감] 이경용 의원, 안 시장에 보수야권 주자 '러브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이경용 의원(왼쪽)과 안동우 제주시장(오른쪽).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이경용 의원(왼쪽)과 안동우 제주시장(오른쪽).

제주도의회가 제주시를 상대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는 과정에서 안동우 제주시장의 제주도지사 선거 출마를 종용하는 발언이 나왔다. 특히 뚜렷한 후보가 나타나지 않고 있는 보수야당의 러브콜이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이경용 의원(국민의힘, 서귀포시 서홍동)은 21일 안동우 시장과의 질의응답 과정에서 내년 6월 실시되는 제주도지사 선거에 국민의힘 소속으로 출마할 것을 권유했다.

이 의원은 "안 시장은 도의원 출신으로, 정무부지사와 제주시장 등을 훌륭하게 역임했다"고 치켜세우며 "여권에는 후보군이 나왔는데, 야권에는 없다"며 "(안 시장이)현재 있는 세 명의 국회의원보다 더 잘할 수 있다. 제가 서귀포 지역 기반으로 도와드리겠다"고 부추겼다.

이 의원은 "제가 정치를 하면서 힘들었던 것은 넘을 수 없는 제도의 벽을 느꼈을 때다. 의원들이 할 수가 없는 일을 집행권을 갖고 강력하게 추진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며 "세 명의 국회의원이 능력이 안되는 것을 도지사가 직접 역할을 해야 할 일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더해 "더 나은 것은 제주도에 있는 분이 대통령이 되는 것"이라며 "대통령이 누가 될 것이냐는 말을 하지 않겠지만, 이변이 일어날거다. 밑바닥의 흐름이 엄청난 파도가 일고 있다"며 야권 대선 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의 선전을 점치기도 했다.

그러면서 "도지사 선거도 얼마 남지 않았다. 안동우 시장도 이제 어느정도 입장을 표명해 줘야 한다"고 답변을 요구했다.

안 시장은 웃음지으며 "시장으로서 열심히 하겠다"고만 답했지만, 이 의원은 "열심히 해서 안되는 것을 이야기하고 있지 않나. 기초자치단체 부활을 왜 주장하고 있나. 행정시장의 한계를 계속 느끼고 있을 것 아닌가"라고 재차 물었다.

이 의원은 "시장으로서 노력만하겠다고 하면 안된다. 이제 고민을 해야 할 때가 왔다"며 "12월 이전에는 결정해 적극적으로 임해줬으면 좋겠다. 야권의 후보가 몇 없으니, 야권 주자가 되기를 건의드리는 것"이라고 말했다.

안 시장의 의중과는 별개로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안 시장은 유력 후보군으로 꾸준히 언급되고 있다.

안 시장의 임기는 민선7기 제주도정이 마무리되는 내년 6월까지다. 선거법상 도지사 선거에 출마하기 위해서는 선거일 3개월 전에는 공직 신분을 내려놓아야 한다.

지난 6월 취임 1주년을 맞아 가진 기자회견 과정에서도 도지사 선거 출마설이 떠올랐고, 당시 안 시장은 "현재로서는 저에게 주어진 임기를 마무리하는게 맞다"고 답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9
수모루 고근산 2021-10-21 15:06:45
이경용도 초반엔 열심히 하면서, 산남 산북 지역균형발전위해 노력도 하고, 제주시의원이랑도 싸우멍 지역 발전위해 노력하더만.. 맛탱이가 점점가네. 너가 뭔디 서귀포 대표주자인척 하냐? 신시가지, 서홍동 지역현안도 못챙기는게 ㅉㅉ

사무감사나 똑바로 하라.
211.***.***.28

제주2030 2021-10-21 21:35:08
난 안동우시장님을 지지합니다멋진분
223.***.***.29

광치기 2021-10-22 08:55:15
안시장이야마로 도지사 후보 1순위다
누가뭐래도 도덕성과 청렴성ㆍ추진력은 그누가 따라오질 못한다
곧 결단하시라라 본다
118.***.***.20

이심전심 2021-10-21 21:24:49
이경용 도의원에게 박수를 보낸다. 국민의 힘을 진정으로 사랑하고 의리있는 정치가의 길을 가고 있는 모범적인 분이다. 차기 대통령 후보로서 1%의 지지율도 안되었던 원희룡 前도지사를 전폭 지지했던 그의 선택은 의리를 지키는
대단한 분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차기 제주도지사 선거에 대비하여 황무지와 안개속 같은 국민의 힘에서 가장 적합
하고 경쟁력이 압도적인 안동우 시장님을 추천했던 그의 용기는 제주 정치사에 길이 남을 것이다. 그 이유는 안동우
제주시장님이 차기 제주도지사 선거에서 당선될 것이기 때문이다...
211.***.***.84

서귀포시 2021-10-21 21:47:38
제주도가 민주당 국회의원 3명 십여년간 잘했다고 생각 하시는지요 나름 지지하시는분들 잘했다고 하겠지만 그래도 도의원 중 이경용 의원 만큼 지역을 떠나서 할 일 잘 하셨습니다 댓글 보면 편가르기 하겠지만
제주를 위해 여당 야당 한명씩 나와서 당선돼면 열심히 제주를 위해 일 하겠끔 만들면 돼지 댓글로 싫은 사름 나오면 안돼 하면 제주도 지사 뽑지 말주
누게가 할꺼라 다들 욕만욕만하는디 댓글 달때는 욕이 먼저가 아니라 조금 지켜들 봅주 내가 좋아하는 사람 아니면 욕먼저 나오는 댓글 최소한 앞에서들 헙써
그저 안보인다고 ㅇㅇ 에그
22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