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원 43→46명, 행정시장 예고제 의무화 되나?
제주도의원 43→46명, 행정시장 예고제 의무화 되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재호-위성곤 의원, 특별법 대표 발의...아라-애월 분구, 비례 1명 증원
송재호-위성곤 의원
송재호-위성곤 의원

내년 제주지사 선거를 앞두고 행정시장 예고제를 의무화하는 제주특별법 개정안이 발의됐다. 

또한 도의원 정수도 43명에서 46명으로 3명 늘리는 선거구획정위원회의 권고안을 수용했다.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의원(제주시갑)과 위성곤 의원(서귀포시)은 11일 도의원 정수조정 및 행정시장 예고제 의무화를 담은 제주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제주도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에서 권고한 내용과 그동안 행정시장과 관련해 제기된 제도개선안을 받아들였다.

제주도의원선거구획정위원회는 올해 1월 제주특별법 제38조에 근거해 구성됐고, 관계기관 의견청취 및 도민 의견수렴 등을 통해 권고안을 마련했다.

특히 선거구 획정 도민의견 설문조사 결과 우선 고려사항으로 지역 대표성 반영(64.1%), 인구수(35.9%) 순으로 나타났다.

획정위원회는 지난 8월30일 도의원 정수를 43명에서 46명으로 3명 늘릴 것을 권고했다. 제주시 인구 증가와 더불어 현재 의원정수로는 지역구 선거구 획정의 어려움과 읍면지역 주민대표성이 축소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아라동과 애월읍이 분구돼 2명을 선출하게 되고, 비례대표 의원정수도 1명 늘어나게 된다. 

제주도와 더불어 세종특별자치시 또한 세종시특별법으로 의원정수를 정하며, 지난 7월 세종시의원 정수조정을 내용으로 하는 개정안을 발의했다.

제주특별법 개정안을 공동으로 발의한 송재호·위성곤 의원은“주민대표성 강화를 통해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과 특별자치제의 완성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국회는 9일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구성을 합의하고 공직선거법 관련 헌법불합치 사안, 피선거권 연령 조정, 기타 여야 간사간 합의 사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9
성산 천하동인 2021-11-15 16:04:55
제44호~46호까지 늘쿠는구나...대장동서 빼묵는게 아니고 제주도혈세에서 빼묵는가?
118.***.***.46

싹 바꾸자 2021-11-13 18:40:21
내로남불 조로남불 추로남불 더듬어 민주당 배가 불렀다

다음 선거는 도의원 국회의원 모두 다

미워도 국민의힘 뽑아서 본때를 보여주자
221.***.***.137

더불어터진당~ㅎ 2021-11-13 18:02:43
역쉬나 발정났구나
국회의원이라는 작자가 자기 똘마니 줄세우기에 재미좀봐ㅆ나?
더불어발정당답ㄴ네
저두국회의원 꼭 기억하고 다음선거에서 몰아내야 한다
117.***.***.207

거꾸로가는의정활동 2021-11-13 11:05:27
여론이 다수가 도의원 정원 현행유지인데 늘리는 의정활동은 민의를 무시하는 국회의원들 다음 선거에 오점이고 심판받을것을 각오하라.
59.***.***.127

도의원 100명이라도 좋으니 2021-11-12 20:31:09
부디 단 한 명만이라도 진정한 봉사자가 되어달라
118.***.***.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