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민수당 반토막에 뿔난 제주 농민 “농업 홀대 멈춰”
농민수당 반토막에 뿔난 제주 농민 “농업 홀대 멈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농민들이 1일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당초 예정대로 지급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제주 농민들이 1일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당초 예정대로 지급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가 농민수당 ‘1인당 40만원’ 약속을 뒤집자 제주 농민단체가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제주농업인단체협의회와 제주농민수당조례제정운동본부는 1일 오전 10시 제주도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다시 살려내라”고 촉구했다. 

제주도는 올해 6월 ‘제주도 농민수당 지원 조례’ 주민청구에 따라 내년 예산안에 농민수당 지원사업비 112억원을 편성했다. 

편성된 예산안을 적용하면 농민수당은 당초 예정된 1인당 40만원이 아니라 20만원으로 줄어든다.  

농민들은 도청 앞에서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원래대로 지급하라”고 촉구했다. 

제주 농민들이 1일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당초 예정대로 지급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제주 농민들이 1일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당초 예정대로 지급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이들은 “제주도 예산 6조원 시대에 농업 관련 예산은 1%도 되지 않는다. 농업·농촌 소멸이 우려되는 시기에 농민수당마저 강탈당했다. 농민 예산을 찾는 것은 농업의 자주성을 찾는 일”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농업·농민 홀대는 하루이틀 벌어진 일이 아니지만, 3년여에 걸친 합의와 양보를 통해 정해진 농업수당을 1인당 40만원이 헌신짝처럼 버려지는 상황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지속적인 투쟁을 예고했다. 

집회를 마친 농민들은 제주도청 안으로 진입을 시도했고, 청원경찰 등과 다소 충돌을 빚기도 했다. 

농민들은 도의회 예산결산심의위원회 일정에 맞춰 시위를 벌이고, 제주도청 주변에 천막을 설치해 농성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제주 농민들이 1일 집회를 갖고 농민수당을 당초 예정대로 지급해야 한다고 요구하고 있다.
제주 농민들이 집회가 끝나고 제주도청 안으로 진입을 시도하고 있다. ⓒ제주의소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7
공무집행 방해하면 2021-12-02 10:20:59
제발 구치소에 다 집어넣어라

육지 전문 반대꾼들

전부 제주로 오잖냐

구치소에서 한달씩만 보내게하면

절대 저짓거리 안한다

공돈주면 감사히 받든지
110.***.***.177

왜? 2021-12-02 09:34:57
나도 농민이지만 .. 왜 ? .. 받아야하는지 모르겠네.. 분명 꽁돈이 아닌 세금 혈세 ... 정치인들 정신 좀 차려야
118.***.***.152

제주사람 2021-12-02 09:10:41
열심히살아라.세금뜯어먹을생각하지말고
14.***.***.38

강산에 2021-12-01 14:34:16
예산없는데 자꾸떼쓰면 결국은 세금더걷어야지 위정자들이 지들돈으로 주진 않을것이고!!
20만원이면 적당할듯 하네요!!!
112.***.***.187

고맙다 2021-12-01 13:20:32
잘 쓰겠다.

그 전에 농민여부를 확실하게해서
진짜 농민에게 따불로 ㅋ

땅 없어도
땅 빌려서 농사 짓는 농민에게도 주도록
정책을 보완해 주기를 바란다.

너희 농민회들만의 잔치가 안 되게끔
118.***.***.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