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한 행인 부축빼기 20대 덜미
술 취한 행인 부축빼기 20대 덜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술에 취해 길거리에 잠든 틈을 이용 속칭 '부축빼기'로 금품을 훔친 20대 남성이 체포됐다.

제주서부경찰서는 13일 장모씨(22.제주시)를 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장씨는 지난해 8월26일 오전 7시경 제주시 연동 제원아파트 인근에서 술에 취해 쓰러져 잠을 자던 김모씨(41)의 주머니를 뒤져 지갑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제주의소리>

<이승록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