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능을 뒤엎은 '삼다수 비밀' 아시나요?
불가능을 뒤엎은 '삼다수 비밀' 아시나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퍼포머 류랑도, 국내시장 1위 발간
'행동하는 실행력' 초점...2일 대성서점서 사인회

 

   
국내 생수시장 부동의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삼다수의 경영혁신 비밀을 담은 책이 출간됐다.

‘불가능의 상식을 뒤엎은 실행의 귀재들’이라는 부재를 달고 <삼다수의 전설>이 지난 30일 출간됐다. 오는 2일 정오부터 오후 3시까지 제주시 광양사거리에 위치한 대성서점에서 저자 류랑도 박사와의 만남 및 사인회가 열릴 예정이다.

류랑도 박사는 ‘하이퍼포머’ 등 다수의 경영서적을 출간한 베스트셀러 작가로 현재까지 700여곳에 이르는 국내외 기업 등에 성과경영을 전파한 전문가로 알려진다. 그는 이 책에서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지난 5년간 매출 200%, 순이익 300% 증가의 놀라운 성과를 내며 성장할 수 있었던 혁신비법을 소개한다.

류 박사는 지난 2007년 개발공사와의 첫 만남 이후 그간 공사의 경영혁신 활동을 관찰.기록해 왔다. 그가 주목한 점은 ‘행동하는 실행력’이다.

우선 회사 구성원인 직원들 개개인의 혁신으로부터 시작된다. 개발공사는 전 직원이 책을 읽고 독후감을 제출하도록 한다. 이는 공기업이나 일반 기업들에서 종종 볼 수 있는 풍경이다. 그런데 개발공사는 사장과 직원이 함께 토론하고 반성하는 자리를 만들어 변화의 필요성을 스스로 각인토록했다. 또 남들이 잘 하고 있다는 소식이 들리면 어디든 가서 벤치마킹하고 참조할 사례가 없으면 원서를 번역해 자체 매뉴얼을 만들기도 했다.

이런 혁신 성과를 바탕으로 그들은 삼다수만의 혁신 프로그램을 개발하기에 이른다. 구성원 한 명 한 명이 저자가 되어 자신만의 혁신 필살기를 풀어내는 ‘1인 1저자 시스템’을 도입, 주말을 반납하고 이뤄지는 ‘수눌음 워크숍’, 매일 아침 비주얼 플래닝을 보며 업무목표달성을 체크하는 스탠드 미팅 등 지금의 성과를 만들어간 삼다수의 5년을 류 박사는 풀어내고 있다.

‘삼다수의 전설’은 앞으로 개발공사의 비전에 있어서의 혁신도 주목한다. 삼다수 증산을 통해 수출기반을 마련하고 삼다수 마을과 물류구조 개선을 통해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있다는 점. 또 제주 물 세계포럼을 개최하며 제주 물산업 1조원 시대를 향해 힘차게 전진하는 개발공사의 이야기들이 담겨있다.

류 박사는 “이 책을 통해 독자들은 삼다수가 밟아온 치열한 하루하루를 되돌아보며, 구성원과 기업 나아가 세상을 바꾸는 변화의 위대한 힘을 실감하게 될 것이다. 거창한 경영이론이나 전략 하나 없어도, 구성원들의 뜨거운 열정만 있으면 무엇이든 가능하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쌤앤파커스 14,000원. 문의=02-3140-4655.

<제주의소리>

<이미리 기자 / 저작권자ⓒ제주의소리. 무단전재_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